Quantcast

[이슈] '보니하니 폭행 논란' 개그맨 최영수, EBS 사장 하차 통보에…유튜브 계정명 '김명중 ㄱㅅㄲㅆㅅㄲ'로 변경

  • 배지윤 기자
  • 승인 2020.01.16 09:5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EBS '생방송 톡!톡! 보니하니'에 출연해 폭행 논란으로 물의를 빚은 개그맨 최영수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보니하니 폭행논란 당당맨 최영수 유튜브 채널명'이라는 제목의 글이 게재되며 논란이 불거졌다.

EBS 김명중 사장의 하차 통보에 최영수는 자신이 운영하던 유튜브 채널명을 변경했다는 것. 원래는 '영수어린이'였던 채널명이 '김명중 ㄱㅅㄲㅆㅅㄲ'로 변경되어 있다고 전했다.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앞서 EBS 김명중 사장은 '보니하니'의 폭행 논란이 불거진 이후 간부들을 대상으로 긴급 회의를 소집했다. 김명중 사장은 "이번 사태는 EBS라는 이름이 무색할 정도로 도저히 있을 수 없는 일로, 사태 해결과 재발 방지를 위해 제작 시스템 전체를 꼼꼼히 점검할 것이다"며 "이번 일로 누구보다 상처를 받았을 피해자와 가족분들께도 진심으로 사과를 드린다"고 사과했다.

이어 "EBS가 앞장섬으로써 국민 여러분께 신뢰 받는 교육 공영방송사로 거듭나겠다"고 강조했다. 이후  ‘보니하니’ 프로그램 제작 책임자인 유아어린이특임국장과 유아어린이부장을 보직 해임하고 논란이 불거진 최영수를 하차시키며 대대적인 개편에 나섰다.

이에 네티즌들은 최영수의 유튜브 채널명에서 보이는 자음이 김명중을 향한 욕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하차 통보 직후 채널명을 바꾼 후 지금은 다시 '영수어린이'로 돌아왔다는 것이 그 근거라고. 하지만 이에 대한 최영수의 입장은 알려지지 않은 상태다.

한편, EBS '생방송 톡!톡! 보니하니'는 오는 1월 20일부로 중단되었던 녹화를 재개될 예정이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