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효리, 인스타그램 통한 활발한 소통ING…소녀시대 윤아 향해 "제주로 와서 같이 춤추자"

  • 김현서 기자
  • 승인 2020.01.15 14:2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지코 ‘아무노래’ 댄스로 인스타그램 근황을 알린 이효리가 활발한 소통을 이어가고 있다.

15일 이효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게재한 ‘아무노래’ 댓글에 대댓글을 남겼다. 

먼저 지코는 "우왓!!!!감사합니다!!!!"라며 댄스에 대한 감사함을 전했다. 이에 이효리는 "좋은 노래 재밌는 춤 만들어줘서 고맙네 여기서도 심심하지 않게"라며 후배를 위하는 마음을 보였다. 

이어 소녀시대 윤아 역시 "언니 진짜 아무노래에 아무렇게나 춤추는데 이렇게 느낌충만 잘 추시면 저 또 반해요"라며 댓글을 남겼다. 이에 이효리는 "너 느낌 따라하긴 힘들지 제주로 와라 함 같이 해보자"라고 웃음지었다. 

이효리/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이효리/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뿐만 아니라 핑클 멤버들의 댓글에는 "이진 추는거 보고싶지", "너도 해봐 재밌더라" 등의 댓글을 남기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네티즌들은 "소통하는 모습 보기 좋다", "이참에 아무노래 챌린지 하면 대박일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앞서 이효리는 해당 영상을 게재한 후 네이버 실시간 검색어에 등장하는 등 큰 화제를 모았다. 

시대를 대표하는 댄스뮤직 디바 이효리는 핑클 활동 이후 솔로가수로서 독보적인 위치에 자리매김했다. 이후 현재의 남편 이상순을 만난 그는 결혼 후 제주에서 생활하고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