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비디오스타’ 김성일, “내가 개XX떨거든”…여배우 드레스 공수비법 공개

  • 김아현 기자
  • 승인 2020.01.15 13:1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아현 기자] ‘비디오스타‘ 김성일이 후배 신우식과 함께 여배우 드레스 공수 비법을 전했다. 

14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는 스타일리스트 김성일, 신우식이 여배우 드레스에 대한 언급을 전해 화제를 모았다. 

신우식은 "드레스같은 경우에는 전쟁이다. 하나만 입는게 아니라 동네방네 브랜드 다입어보고 아침까지 안 푸는 경우가 많다"고 전했다.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 캡처

김성일은 "스타일리스트 드레스 순번이 대기 순번이 붙어있다"며 "시상식에 갔을 때 탈락 드레스를 입고온 여배우 드레스를 보며 쟤 내가 탈락 시켜놓은 거 입었다"고 말한다고. 

신우식은 "(대기순번) 내 이름 위에 김성일 선배가 항상 있다"며 불만을 토로했다. 김성일이 홀딩한 건 다른 스타일리스트들에게 절대 안 준다는 것. 

그러자 김성일은 "내가 개XX 떨거든"이라며 "그래서 후배들이 그것 때문에 나보고 빨리 은퇴하라고 하는거야"라며 웃었다. 

김성일이 은퇴하면 치고 올라올 후배로 신우식을 뽑은 그는 직접 후배에게 "너 메이저 됐더라?"라며 응원을 보냈다며. 

김성일, 신우식이 출연하는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매주 화요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