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픽] '나는 자연인이다' 박진하, 자연인 표 코다리찜 선보여…'앙념장 비법은?'

  • 배지윤 기자
  • 승인 2020.01.15 12:4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나는 자연인이다’에 출연한 자연인 박진하씨가 코다리찜을 선보였다.

지난 8일 방송된 MBN '나는 자연인이다'에서는 다시 남자로 사는 자연인 박진하씨가 무를 큼직하게 썰며 코다리찜을 위해 요리 재료를 다듬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승윤은 "무를 큼직하게 써시는 거 보니까 저 아래에 무를 쫙 깐 다음에 코다리를 딱 올리고 양념장을 만들어서 위에 덮은 다음에 졸이실 거냐"고 물었고 박진하씨는 맞다고 고개를 끄덕였다.

MBN '나는 자연인이다' 방송 캡처

이어 박진하씨는 시래기를 꺼내 칼로 썰며 다듬었다. 요리를 잘하냐는 물음에 그는 "요리라고 말을 못한다. 제가 먹는 방식대로 하기 때문에 요리라고 이야기 못 할 것 같다"고 답했다.

박진하씨가 공개한 양념장 비법은 다음과 같다. 간장과 쪽파, 된장만 섞으면 되는 간단한 레시피.

마지막으로 양념장을 위에 올리고 끓여주면 누구나 군침을 다실듯한 맛있는 코다리찜이 완성된다.

완성된 코다리찜을 먹은 이승윤은 박수를 치며 "새롭다. 비린내가 안난다. 구수한 된장찌개에 코다리를 넣고 끓인 다음에 된장찌개 국물이랑 코다리랑 같이 떠먹는 느낌이다"고 맛을 묘사했다.

한편, MBN '나는 자연인이다'는 자연으로 돌아가고 싶어 하는 현대인들에게 힐링과 참된 행복의 의미를 전하는 프로그램이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