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공식입장] 박해진 소속사 측 "'꼰대인턴' 긍정 검토 중…아직 출연 확정 아냐"

  • 권미성 기자
  • 승인 2020.01.15 11:0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배우 박해진이 드라마 '꼰대인턴'에 출연을 긍정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15일 박해진의 소속사 마운틴무브먼트 측은 톱스타뉴스와의 전화통화에서 "현재 '꼰대인턴' 출연은 긍정 검토 중이고, 아직 확정된 상황은 아니다"라고 밝혔다.

이날 스포츠서울 측에 따르면 "박해진은 MBC 새 수목극 '꼰대인턴'의 주연을 맡는다"고 보도했다.

또한 박해진이 출연을 긍정 검토 중인 '꼰대인턴'은 시니어 인턴이 된 부장과 못된 상사가 된 인턴의 '갑을 체인지' 복수극이다. 박해진은 극중 마케팅팀 인턴이었지만 상사로 입장이 바뀐 인물을 연기하며 코믹 오피스물에 도전한다고 밝혔다.

박해진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박해진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꼰대인턴'은 지난 2018년 MBC 드라마 극본 공모에서 최우수상을 차지한 작품이다. '그 남자의 기억법' 후속으로 오는 5월 첫 방송될 예정이다.

한편 박해진은 오는 29일 첫 방송되는 KBS2 드라마 '포레스트'의 방송을 앞두고 있다. '포레스트'는 심장 뺴곤 다 가진 남자와 심장 빼곤 다 잃은 여자가 신비로운 숲에서 만나 자신과 숲의 비밀을 파헤쳐 가는 '강제 산골 동거 로맨스' 드라마다.

로맨스 작품 '포레스트'에 이어 유쾌한 오피스물 '꼰대인턴'까지 박해진의 열일에 이어가는 변신이 주목되고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