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공부가 머니’ 최재원 딸 유빈, 엄마와 갈등은 왜?…‘가벼운 화장의 기준’

  • 허지형 기자
  • 승인 2020.01.15 04:2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지형 기자] ‘공부가 머니’ 최재원, 김재은 부부가 출연했다.

지난 10일 방송된 MBC ‘공부가 머니’에서는 배우 최재원, 김재은 부부가 출연해 딸 유빈이와의 갈등에 대해 털어놨다.

이날 최재원 아내 김재은은 중학생 딸 유빈이와 화장을 두고 갈등이 있었다고 전했다. 그는 “1학기 때 화장하는 거 가지고 엄청나게 싸웠다”며 “학교 교칙은 ‘가벼운 화장’이다. 딸과 생각하는 기준이 다르다”고 말했다.

김재은-최재원 /
김재은-최재원 / MBC ‘공부가 머니’ 방송 캡처

엄마 생각에는 “얇은 피부 화장과 입술 정도가 가벼운 화장이라고 생각한다”며 “딸 유빈이는 섀도와 아이라인, 눈 화장한다”고 전했다.

이에 강용철 전문가는 “문제는 가벼운 화장의 기준인데, 아이들 사이에서는 누가 진한 화장을 했을 때 안 걸리면 그게 기준이 된다”고 말했다. 학교 입장에서도 기준을 정하기가 애매하며 학생들의 자율적인 조율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최재원 딸 유빈이는 집중력에 대한 지적을 받으면서 “장기적으로 멘토를 찾아주면 성적 변화가 생길 것”이라는 전문가들의 의견을 전달받았다. 사춘기 딸을 둔 엄마와 아빠의 고민으로 시청자들의 공감을 얻은 바 있다.

MBC ‘공부가 머니’는 대한민국 최고의 입시 교육 코디네이터가 솔루션을 전하며 교육비는 반으로 줄이고, 교육 효과는 배 이상 높이는에듀 버라이어티 관찰 예능 프로그램이다.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