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체리블렛, 오늘(14일) 필리핀서 무사 귀국…”화산 폭발 피해지역 안정화 기원”

  • 김효진 기자
  • 승인 2020.01.14 23:1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효진 기자] 필리핀 화산 폭발로 발이 묶였던 걸그룹 체리블렛이 오늘(14일) 무사 귀국했다.

체리블렛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14일 오후 공식 팬카페를 통해 “체리블렛 필리핀 마닐라 행사 관련, 멤버들과 스태프들은 14일 한국으로 무사히 귀국했습니다”라고 알린 뒤 “화산 폭발 인근 지역의 피해가 최소화되고 하루속히 안정을 되찾기를 다시 한 번 간절히 기원하겠습니다”라고 전했다.

체리블렛 공식 인스타그램
체리블렛 공식 인스타그램

앞서 체리블렛은 지난 11일, 12일(현지시간) 필리핀 마닐라에서 열린 ‘제24회 아시안 텔레비전 어워즈’에 참석한 바 있다. 

당초 체리블렛은 13일 귀국 예정이었지만, 12일 오전 3시 35분(현지시간) 마닐라 남쪽 65km 지점에 위치한 탈 화산섬에서 지진이 발생하고 화산이 폭발하며 마닐라 공항도 전면 폐쇄됐다.

이에 체리블렛과 스태프들은 현지 호텔에 머무르며 상황을 지켜봤고, 다행히 14일 마닐라 공항이 정상화되며 이날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한국으로 돌아왔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