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정해인, 라이브 중 동생 댓글 읽고 반응이…‘완전 현실 형제’

  • 임라라 기자
  • 승인 2020.01.14 19:3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라라 기자] ‘정해인의 걸어보고서’ 정해인이 현실 형제미를 뽐냈다.

14일 KBS2 ‘정해인의 걸어보고서’의 미방분 영상이 공개됐다. 미방분 영상에는 라이브 방송 중 일부가 편집돼 담겨 있었다.

정해인, 은종건, 임현수 뉴욕 3형제는 “지금부터 잠깐 동안은 댓글을 열심히 읽겠습니다”라며 팬들과 열심히 소통했다. 이어 은종건이 “뉴욕 도착해서 가장 특별한 순간이 무엇이었나요?”라고 한 팬의 댓글을 읽었다.

해당 댓글을 본 정해인은 “어…제 동생이 댓글을 남겼네요”라고 머뭇거리며 입을 열었다. 은종건과 임현수는 정해인 동생의 등장에 웃음을 터트렸다.

KBS2 '정해인의 걸어보고서' 방송 캡처
KBS2 '정해인의 걸어보고서' 방송 캡처

은종건은 “동생이 보고 싶어서”라며 “그 순간이 가장 특별했습니다”라고 놀리자 정해인은 “그런…형 그만해, 형 너무 연출된 멘트 같은데?”라고 몸서리쳐 현실 형제 다운 면모를 과시하기도 했다.

이어 은종건이 “동생은 이런 말을 듣고 싶었을 거야”라고 하자 정해인은 “그건 내가 알아서 동생한테 따로 할게”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세 사람은 진지하게 뉴욕에서 특별했던 순간을 뽑았다. 임현수는 세 사람이 뉴욕에서 처음 만났을 때를 선택했고, 정해인은 임현수의 말에 공감하며 두 사람과 만났을 때 동료애가 생긴 것처럼 반가웠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