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알토란’ 김승현, 장정윤 작가와 결혼 후 첫 명절 “설 밥상 같이 돕겠다”

  • 김효진 기자
  • 승인 2020.01.14 18:5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효진 기자] ‘알토란’ 김승현이 장정윤 작가와 결혼 후 첫 명절을 맞는다.

지난 12일 방송된 MBN ‘알토란’ 265회는 ‘2020년 쉽게 차리는 설 밥상 1탄’ 편으로 꾸며졌다.

김승현과 장정윤 작가는 지난 12일 서울 마포구의 한 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결혼 전 진행된 ‘알토란’ 녹화에서 장정윤 작가는 김승현의 모습을 봐주며 내조를 해 눈길을 끌었다.

MBN ‘알토란’ 방송 캡처
MBN ‘알토란’ 방송 캡처

결혼날 방송된 ‘알토란’에서 김승현은 “결혼까지 하고 장 작가와 함께 앞으로 꽃길만 펼쳐질 것 같다”며 “이번에 장정윤 작가와 처음으로 맞는 명절이라서 정말 설렌다”고 밝혔다.

이에 왕종근은 “우리 예쁜 장작가는 시집 가자마자 설 밥상 걱정해야 된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김승현은 “설 밥상. 정윤 작가 걱정 말아요. 같이 도울게요”라고 말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현재 김승현이 출연 중인 MBN ‘알토란’은 매주 일요일 오후 10시 50분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