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강하늘, 스태프 이름 하나 하나 기억하는 참된 연예인…'미담 제조기'

  • 유혜지 기자
  • 승인 2020.01.14 15:2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혜지 기자] 강하늘이 또 한 번 새로운 미담으로 안방극장을 훈훈하게 만들 예정이다.

오는 15일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는 영화 '히트맨'의 주역들을 비롯해 강하늘이 출연한다.

이 가운데 권상우는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대세로 자리매김한 강하늘을 언급해 눈길을 모았다.

강하늘 / 서울, 최규석 기자
강하늘 / 서울, 최규석 기자

권상우는 '미담 자판기'로 이름을 떨치고 있는 강하늘의 이야기가 언급되자 "비현실적이다"라고 디스를 날려 웃음을 자아냇다.

이어 그는 강하늘이 과거에 함께 일했던 스태프 이름을 전부 기억하는 게 놀랍다고 덧붙여 눈길을 모았다. 평소에도 주변을 살뜰하게 챙기는 강하늘의 면모를 엿볼 수 있는 대목인 셈이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역시 강스카이 인성 대단", "강하늘 얼굴도 훈훈 마음도 훈훈", "강하늘 미담은 역시 어딜 가나 최고", "강하늘 멋있어.."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강하늘은 무더위 속에 집에서 에어컨 없이 고생하는 영화 스태프를 위해 에어컨을 선물, 소중한 군 휴가 기간에도 부모님 칼국수 가게의 일을 돕는 등 수 많은 미담을 제조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