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 박은빈, 윤선우 탈락시키려는 남궁민에 전한 ‘진심’…차츰 깊어가는 ‘인물관계도’

  • 박정민 기자
  • 승인 2020.01.14 13:2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 박은빈이 남궁민에게 진심 어린 조언을 전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지난 9일 SBS ‘스토브리그’ 공식 홈페이지에는 “박은빈, 윤선우 탈락시키려는 남궁민에 ‘진심 어린 조언’”이라는 제목과 함께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 속 박은빈은 남궁민을 진지한 얼굴로 바라보고 있다. 남궁민은 그런 박은빈에게 변명을 하는 듯한 표정을 짓고 있어 궁금증을 자아낸다. 

SBS ‘스토브리그’

최근 방송된 ‘스토브리그’에서는 찔러도 피 한방울 나오지않을 것 같이 차가웠던 백승수 단장의 과거가 밝혀져 충격을 안겼다. 범한 회사원이었던 백승수는 자신의권유로 야구를 시작한 백영수의 부상, 이어진 아버지의 병세 모두 자신의 탓이란 죄책감으로 지금의 백승수가 탄생했던 것. 

권경민(오세혁 분)의 계략에 결국 백승수는 드림즈를 떠났다. 이세영(박은빈 분)의 만류에도 짐을 챙겨 어디론가 떠난 백승수, 도착한 곳은 부모님이 계신 병원 이었다. 아버지의 병세에 힘들게 지내고 있는 어머니를 슬픔을 억누르채 바라보는 백승수의 눈빛은 대사 없이도 그의 깊은 슬픔을 느끼게 했다.

SBS ‘스토브리그’

백승수의 서사와 함께 복식 카리스마로 시청자를 압도한 이세영이 한 뼘 성장한 모습을 선보인 바, 이팀장과 백단장이 어떠한 변화를 이끌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남궁민과 박은빈의 열연이 펼쳐지고 있는 SBS ‘스토브리그’는 매주 금토 밤 10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