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엑소 첸, 이미 결혼식 마치고 임신 7개월까지?…팬덤 "김종대 탈퇴해"

  • 한수지 기자
  • 승인 2020.01.14 00:0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지 기자] 엑소(EXO) 첸이 결혼 발표에 이어 이미 결혼식을 진행했다는 보도에 팬덤이 큰 충격에 빠졌다.

13일 밤 한국스포츠경제는 그룹 엑소의 첸이 이미 결혼식을 올린 것으로 확인됐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첸은 이 날 성당에서 비연예인 여자친구와 결혼식을 올렸고 첸의 아내는 임신 7개월차에 접어든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같은날 첸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첸이 소중한 인연을 만나 결혼을 하게 되었다"며 "결혼식은 양가 가족들만 참석해 경건하게 치를 계획이다. 가족들의 의사에 따라, 결혼식 및 결혼과 관련된 모든 사항은 비공개로 진행되오니, 팬 여러분과 기자님들의 너그러운 양해 부탁드린다"고 공식입장을 전했다.

엑소(EXO) 첸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엑소(EXO) 첸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이어 "앞으로도 첸은 아티스트로서 변함없이 열심히 활동하는 모습으로 보답할 것이다. 첸에게 많은 축복과 축하 부탁드린다"고 향후 활동을 예고했다.

첸 역시 엑소 공식 팬클럽 커뮤니티를 통해 자필 편지로 결혼과 여자친구의 임신소식을 전했다. 

이 소식을 들은 팬들은 크게 충격을 받았지만 축복하는 이들도 많았다. 하지만 결혼식을 이미 진행했다는 소식은 전과는 또 달랐다. 당일 결혼 사실을 통보 받았다는 것에 상당한 배신감을 느끼고 있는 것.

더구나 13일은 멤버 디오와 카이의 생일 사이 날짜로 알려졌다. 카이의 생일(1월 14일)에 팬들은 맘껏 행복하게 축하하지도 못하게 됐다며 더 크게 분노하고 있다.

13일 당일 결혼식이 사실이라면 첸 팬덤은 크게 붕괴할 것으로 보인다. 현재 "김종대 탈퇴해"는 트위터 실시간 트렌드 순위에 올랐다.

한편, 첸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은 결혼식 보도와 관련 "사실 무근"이라고 밝혔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