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아내의 맛’ 신소율♥김지철, 결혼식 화장도 차 안에서 셀프 메이크업?…‘스몰웨딩 끝판왕’

  • 박정민 기자
  • 승인 2020.01.13 13:4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아내의 맛’ 신소율-김지철 부부가 스몰웨딩의 끝판왕으로 놀라움을 안겼다. 

지난 7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결혼을 앞둔 신소율-김지철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두 사람은 차를 타고 예식장으로 이동했다. 결혼을 축복하듯 눈이 내렸고, 차 안에서 신소율은 셀프 웨딩 메이크업을 하기 시작했다. 장영란은 “결혼식 당일에 차 안에서 화장하는 신부 처음 봤어”라고 놀랐고, 박명수는 “얼굴이 예쁘니까”라며 옹호했다. 

TV조선 ‘아내의 맛’ 캡처

셀프 메이크업에 이어 두 사람은 사회까지 도맡았다고 해 눈길을 끌었다. 보통 항상 누군가 옆에서 도와주기 바쁜게 결혼식의 풍경이지만 신소율-김지철 부부의 결혼식은 하나부터 열까지 자신들이 담당해 결말에 궁금증을 더했다. 

신소율과 김지철은 차 안에서 사회 맹연습에 돌입했다. 드디어 결전의 장소에 도착했고, 예식장이 가정집으로 공개되며 순도 100% 스몰웨딩 풍경을 자랑했다. 

신소율-김지철이 출연한 ‘아내의 맛’은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TV조선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