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어하루’ 김영대, ‘2020 가온차트’에서 이나은과 공동 시상자로 나서…‘오남주-여주다의 만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오정 기자] ‘어쩌다 발견한 하루’에서 오남주 역으로 활약한 김영대의 근황과 행보에 이목이 집중된다.

9일 김영대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020년도 화이팅 새해복 많이 받으시고 행복하세요. #gaonchartmusicawards”라며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앞서 김영대는 지난 8일 열린 ‘제9회 가온차트 뮤직 어워즈’에서 시상자로 나섰다. 사진 속 김영대는 당시 입었던 깔끔한 수트 차림으로 큐카드를 들고 있다.

김영대 인스타그램
김영대 인스타그램

김영대는 ‘어쩌다 발견한 하루’에서 오주다 역을 맡으며, 여주다 역의 이나은과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이후 시상식에서 다시 한 번 만나, 함께 시상자로 나섰다.

김영대와 이나은은 작품 속 교복을 입은 남주-여주 커플의 모습이 아닌 색다른 모습으로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작품 이후 오랜만에 공식석상에 모습을 드러낸 김영대에 누리꾼은 “잘  지내셨어요?” “간만에 봐서 그런가. 왜 이 둘도 단하루 커플 못지 않게 잘 어울리는걸까요?” “여주다 이쁘다. 오남주 잘생겼다”라며 반가움을 드러냈다.

한편 신예 배우로 떠오른 김영대는 JTBC 드라마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에 출연을 확정지었다. 작품에서 오영우 역으로, 목해원(박민영 분)의 고등학교 동창으로 분해 활동을 이어간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