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비디오스타' 션, 지누션 멤버 ’지누‘ 역할 찾는다…딘딘 '전화번호' 완벽 소화

  • 강소현 기자
  • 승인 2020.01.08 00:5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소현 기자] '비디오스타' 션이 레전드 무대를 선보였다.

지난 7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는  ’2020년! 새해가 밝았쥐 뭐양 <욕망의 쥐띠> 특집‘으로 꾸며지는 가운데 션, 세븐, 솔비, 딘딘, 라나가 2020년 경자년 새해를 맞이해 쥐띠 특집에 출연했다.

이날, 비디오스타에서는 2015년 이후 앨범 소식이 없는 지누션의 멤버 ’지누‘ 역할을 찾아줄, 일명 ’지누 오디션‘을 개최했다. 

게스트 중 유일한 래퍼 딘딘은 지누션의 히트곡 ’전화번호‘의 랩 파트를 완벽하게 선보여 실력을 입증했다.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제공

딘딘의 무대가 끝난 후, 손을 들며 ”또 도전할 사람 있냐?“는 MC 박나래에게 션은 ”지금 손드신 것 아니냐?“는 재치 있는 멘트로 그녀를 무대로 이끌어냈다. 

이에 MC 박나래는 김숙과 함께 즉석에서 합을 맞춘 ’이크에크‘로 출격해 폭소 유발하는 듀엣 무대를 펼치며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세븐, 솔비, 딘딘, 라나 역시도 그 자리를 얻어내기 위해 고군분투했다. 라나는 러시아 전통댄스와 함께 블랙핑크의 ’kill this love’를 선보였고, 솔비는 ”2020년에 날아오르자“고 말하며 의미 있는 선곡 체리필터의 ‘오리 날다’를 선택했다. 

특히 세븐은 소찬휘의 ‘티얼스(Tears)‘ 원키 버전을 완벽히 소화해 현장에 모든 사람들은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매주 화요일 밤 8시 30분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