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HD포토] 김제동, ‘영화 굿~ 표정 굿~’ (두근두근내인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우 기자] 8월 28일 서울 성동구 행당동 왕십리CGV에서 열린 영화 ‘두근두근 내인생’ VIP시사회에  김제동이 참석했다.

김제동 / 서울, 톱스타뉴스 김현우 기자
김제동 / 서울, 톱스타뉴스 김현우 기자

‘두근두근 내인생’ VIP시사회에서 김제동이 포토타임을 가지고 있다.


‘두근두근 내인생’은 17살 어린 나이에 저질러버린 사고로 불과 서른 셋의 나이에 16살 아들을 둔 부모가 된 대수(강동원)와 미라(송혜교)가 남들보다 빨리 늙는 선천성 조로증을 가진 아들 아름과 함께 살아가는 세상에서 가장 늙은 아들과 가장 어린 부모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이다.


한편 비주얼과 연기력을 모두 갖춘 대한민국 최고의 미남미녀 배우인 강동원과 송혜교의 첫 부모 연기로 화제가 된 영화 ‘두근두근 내인생’은 오는 9월 3일 개봉 예정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