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2019 KBS 연기대상] 나나(임진아), 미니시리즈 우수상 수상…“손현주-최진혁 선배에게 감사”

  • 박서영 기자
  • 승인 2020.01.01 01:3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서영 기자] ‘2019 KBS 연기대상’에서 애프터스쿨(After School) 출신의 나나가 미니시리즈 우수상을 수상했다.

31일 방송된 ‘2019 KBS 연기대상’에서 나나가 드라마 ‘저스티스’로 연기 우수상을 수상해 솔직한 소감을 밝혔다.

무대에 오른 나나는 “제가 생긴 것과 다르게 긴장을 많이 하는 편이다. 그럼에도 차분히 감사한 분들에게 인사 전하겠다”고 숨을 골랐다.

2019 KBS 연기대상
2019 KBS 연기대상

이어 “세상에서 가장 존경하는 부모님 정말 사랑한다. 그리고 저를 ‘저스티스’라는 감독을 할 수 있게 기회를 주신 조웅, 황승기 감독님들과 이 자리에는 계시지 않지만 힘이 돼주셨던 손현주 선배님, 최진혁 선배님께 감사드린다. 한 공간에서 호흡하고 연기할 수 있어 영광이었다”고 말했다.

또한 “그외 많은 배우분들과 스태분들에게 고생했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고 말한 뒤 “잠시만요”하고 머뭇거리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제가 느꼈던 ‘저스티스’ 촬영 현장은 서로가 배려하고 따뜻한 현장이었다. 그 중심에서 조웅 감독님과 황승기 감독님이 있으셨기에 모두 행복하게 촬영할 수 있었던 것 같다. 행운이라고 생각한다”며 “제가 이 큰 상을 받기에는 정말 많이 부족하다. 제 자신이 그걸 너무나 잘 알고 있기 때문에 그것을 채우기 위해 늘 고민하고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제가 앞으로 어떤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 지는 모르겠지만 지금 느껴지는 감정들과 책임감으로써 작품으로 발전 된 모습을 보여드리겠다. 감사하다”고 말을 마쳤다.

나나는 지난 9월 종영한 드라마 ‘저스티스’에서 연기를 보였다. ‘저스티스’는 복수를 위해 악마와 거래한 타락한 변호사 이태경을 중심으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리고 있다. 나나를 비롯해 최진혁, 손현주, 박성훈, 이학주 등이 열연했으며 닐슨코리아 전국 가구 기준 최고 시청률 7.0%를 기록했다.

현재 나나는 영화 ‘자백(가제)’ 개봉을 앞두고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