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2019 SBS연기대상] 이상윤, 표예진 'VIP팀' 나란히 수상...표예진 "유리로 사는 게 힘들기도 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윤영 기자] 'VIP'팀이 연이어 수상을 하게 되었다.

SBS 연기대상 캡처
SBS 연기대상 캡처
SBS 연기대상 캡처
SBS 연기대상 캡처

31일 방영된 ‘2019 SBS 연기대상’의 베스트 캐릭터상 여자부문은 표예진이 수상하게 되었다. 'VIP'에서 부사장의 혼외자이자 내연녀 온유리로 열연했던 표예진의 이름이 호명되자 이상윤이 제일 먼저 축하를 해주었다. 표예진은 “너무 많은 시청자 분들이 계시는데 유리라는 캐릭터로 이상을 받아도 되는지 모르겠다.”며 울먹였다.

표예진은 “VIP라는 작품이 저에게는 감사하고 좋은 작품인데 많은 분들을 힘들게 한 캐릭터였다. 온유리로 살면서 마음이 힘들 때도 있었다. 그런 유리를 함께 만들어준 'VIP‘팀에게 가장 감사드린다. 미안하고 고마운 나라 언니에게도 감사하다.”며 수상소감을 전했다. 'VIP'팀은 표예진의 이름이 호명되는 순간부터 단상 아래로 내려올 때까지 큰 박수를 보내고, 수상소감을 촬영하는 둥 돈독한 우애를 선보였다. 이청아와 곽선영, 장나라는 표예진의 수상소감을 들으며 울컥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장나라는 “너무 사랑스러운 동생이다.” 라고 답했다. 

2020년 SBS는 창사 30주년을 맞이한다. 창사 30주년을 맞은 SBS 드라마의 라인업들이 미리 공개되어 눈길을 끌었다. ‘낭만닥터 김사부’,‘아무도 모른다’,‘굿 캐스팅’,‘앨리스’ 등의 티저 영상이 공개되어 눈길을 끌었다. 우수연기상 미니시리즈 부문에서 'VIP'의 이상윤이 수상을 하게 되었다.

이상윤은 “개인적으로 이 작품을 하면서 좋은 경험을 많이 했다. 촬영을 하면서도, 하는 동안에도 그랬다. 저 역시도 연기를 하는 동안 힘든 시간이기도 했다. 전혀 다른 인물을 연기해본 것 같다. 이런 기회를 주신 감독님과 작가님에게 감사드린다.” 라고 말했다. 이상윤은 “작가님이 방송 후에는 매번 죄송하다고 하더라. 그러지 않으셔도 된다고 이야기를 했다.” 고 소감을 밝혔다. 한 해 사랑받은 모든 드라마를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SBS 연기대상은 금일 21시 SBS에서 방영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