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썸바디2' 최종 커플 윤혜수♥장준혁, 편집 논란 속 달달한 셀카…'설렘 가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하연 기자] '썸바디2' 최종 커플 윤혜수, 장준혁의 달달한 투 샷이 눈길을 끈다.

지난 20일 Mnet '썸바디2' 공식 인스타그램에는 "준혁♥혜수 그동안 썸바디와 설렘을 함께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사랑이 꽃피는 계절에 다시 돌아오겠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에는 윤혜수와 장준혁이 담겼다. 테이크아웃 음료 잔을 든 두 사람은 거울에 비친 모습을 핸드폰 카메라로 담았다. 기분 좋은 미소를 머금고 달달한 분위기를 자아내는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윤혜수-장준혁 /  Mnet '썸바디2' 공식 인스타그램
윤혜수-장준혁 / Mnet '썸바디2' 공식 인스타그램

이를 본 누리꾼들은 "목격담이 맞았네", "와 둘이 잘 어울린다", "행복하세요", "이 둘이 될 거라고는 진짜 생각도 못했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윤혜수와 장준혁은 Mnet 댄싱 로맨스 '썸바디2'를 통해 처음 만났다. '썸바디2'는 춤으로 이어진 남녀 간의 ‘썸’을 관찰하는 댄싱 로맨스 프로그램. 두 사람은 마지막회에서 서로를 선택하며 최종 커플이 됐고, 현재는 공개 열애 중이다. 

그러나 방송 후반까지 장준혁과 윤혜수의 러브라인이 제대로 방송에 드러나지 않았던 바. 방송이 끝난 후 시청자들은 제작진의 편집을 탓하는가 하면, 윤혜수-장준혁을 향한 비판 어린 반응을 보여 논란이 되기도 했다.

한편, Mnet '썸바디2'는 지난 20일 방송을 끝으로 종영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