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서효림, 김수미 아들 정명호와 9살 나이차이 극복 결혼→신혼여행 근황…임신 태교여행 'D라인 어디?'

  • 권미성 기자
  • 승인 2019.12.31 10:0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배우 서효림이 결혼 후 태교 신혼여행을 전했다.

31일 서효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서효림은 임신 중이지만 완벽한 바디라인을 자랑해 팬들의 이목을 끈다.

서효림 인스타그램
서효림 인스타그램
서효림 인스타그램
서효림 인스타그램

특히 서효림은 따뜻한 휴양지에서 미소 짓고 있는 모습이  담겨 있다. 신혼여행지에서 찍은 사지으로 보인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결혼 축하하고 행복한 2020년 되시기 바랍니다", "결혼하시니까 이뻐지셨어요 새해복많이 받으세요", "효림이누나 결혼 축하드려요.신혼여행 중 이신가요?신혼여행 중이면 행복한 신혼여행 되세요.^^효림이 누나도 하루 밖에 남지 않은 2019년도 행복하게 마무리하고 다가오는 2020년 새해에도 행복한 일만 가득하길 바래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앞서 서효림은 지난 22일 배우 김수미의 아들인 나팔꽃 F&B 정명호(44) 대표와 결혼식을 올렸다. 

현재 임신 중으로 지난 11일 결혼 발표 당시 서효림의 소속사 측은 "서로 평생의 동반자가 되기를 약속하고, 양가 부모와 결혼에 대해 상의하는 과정 가운데 새 생명이 찾아왔다. 아직은 안정이 필요한 초기인 만큼 이에 대해 구체적으로 말씀드리기 조심스러운 상황임에 양해 부탁드린다"며 응원을 당부한 바 있다.

정명호 씨는 서효림보다 9살 연상이다. 연세대학교 신문방송학과를 졸업한 후 영화 제작에 뛰어들기도 했다. 현재 김수미의 1인 기획사이자 식품기업 나팔꽃 F&B 대표 이사로 재직하고 있다.

한편 서효림은 2007년 드라마 '꽃피는 봄이 오면'으로 데뷔해 드라마 '그 겨울, 바람이 분다', '성균관 스캔들', '주군의 태양' 등 출연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