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미운 우리 새끼’(미우새) 허경환-김영철, 홍진영 노래 두고 나이 잊은 댄스배틀

  • 박서영 기자
  • 승인 2019.12.31 03:1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서영 기자] ‘미운 우리 새끼’(미우새) 허경환과 김영철이 홍진영에게 노래를 달라고 매달렸다.

지난 29일 방송된 SBS ‘미우새’에서는 노래를 주제로 모인 홍진영과 허경환, 김영철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홍진영은 본인이 만들었다는 댄스곡을 언급했다. 김영철은 “허경환한테 주기로 했던 곡이냐”라고 물었고 홍진영은 “그렇지 않다”고 말했다. 허경환은 “문자로 준다고 했잖아”며 김영철과 홍진영의 곡을 걸고 눈빛싸움을 벌였다.

SBS ‘미우새’ 캡쳐
SBS ‘미우새’ 캡쳐

이어 홍진영은 댄스곡을 틀었다. 흥겨운 멜로디에 가사도 쉬운 노래였다. 허경환은 “또 들으니까 더 좋네”라고 말했고 김영철 역시 활짝 웃으며 마음에 드는 기색을 숨기지 못했다.

이어 홍진영은 “달려 달려 달려” 가사를 읊었고 허경환은 박자에 맞춰 “줘요 줘요 줘요”하며 댄스곡을 받기 위해 몸부림을 쳤다. 김영철도 질세라 ᅟᅩᆷ부림에 합류했다.

이어 두 사람이 홍진영을 가운데에 두고 서로 몸부림을 치는 광경이 그려졌다.

누리꾼들은 “솔직히 김영철은 노래라도 잘하는데 허경환은 음”, “허경환은 노래 정말 못하는데”, “진영 언니가 불러도 괜찮을 듯”, “김영철이 딱이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미운 우리 새끼’는 엄마가 화자가 되어 아들의 일상을 관찰하고 육아일기라는 장치를 통해 순간을 기록하는 프로그램이다.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5분 SBS에서 방송된다. 신동엽과 서장훈이 진행하며 박수홍, 이상민, 홍진영, 김희철 등이 출연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