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스토브리그' 박은빈, 결방 아쉬움 달래는 비하인드컷 공개…'독보적 미모'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9.12.30 18:0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하연 기자] 배우 박은빈(나이 28세)이 '스토브리그' 결방 아쉬움을 달랠 촬영 현장을 공개했다.

지난 28일 박은빈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스토브리그"라는 짧은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스토브리그' 촬영장에서 셀카를 찍은 박은빈이 담겼다. 그는 한쪽 머리카락에 꽃모양 헤어핀으로 포인트를 줬다. 옅은 미소를 머금고 카메라를 바라보는 박은빈의 초롱초롱한 눈망울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에 누리꾼들은 "언니 너무 예뻐요", "피부 진짜 좋다", "이렇게 예쁠 일이에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박은빈 인스타그램
박은빈 인스타그램

박은빈은 최근 SBS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극본 이신화/연출 정동윤/제작 길픽쳐스)로 안방극장을 찾고 있다.

‘스토브리그’는 팬들의 눈물마저 마른 꼴찌팀에 새로 부임한 단장이 남다른 시즌을 준비하는 뜨거운 겨울 이야기를 담은 ‘돌직구 오피스 드라마’. 생동감 넘치는 스토리와 긴장감 넘치는 빠른 전개로 ‘카타르시스 폭발 드라마’로 불리며 4회 만에 시청률 두 자릿수를 돌파하는 등 열광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박은빈은 여성 최초이자 최연소 프로야구 운영팀장 이세영 역을 맡아  만년 꼴찌 구단에 새로 부임한 ‘우승 청부사’ 신임단장 백승수 역을 맡은 남궁민,  드림즈 운영팀 직원 한재희 역을 맡은 조병규와 호흡을 맞추고 있다. 초반 서로를 경계하던 세 사람은 꼴찌팀 드림즈 병폐를 해결하는 과정에서 뜻을 모으며, 극의 활력과 재미를 배가시키고 있다.

지난 27일 '스토브리그' 방송은 SBS '연예대상' 생방송으로 인해 결방된 가운데, 6회 방송은 내년 1월 3일 방송될 예정이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