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영화] ‘해치지않아’ 안재홍, “태수-북극곰 1인 2역, 사람 연기만큼 동물 연기 좋았다”

  • 이은혜 기자
  • 승인 2019.12.30 16:5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은혜 기자] 영화 '해치지않아' 언론배급시사회에 참석한 배우 안재홍이 태수 역과 북극곰 1인 2역 연기를 언급했다.

30일 오후 서울시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진행된 영화 '해치지않아' 언론배급시사회에서 배우 안재홍은 "태수라는 인물이 '언제 잘릴지 모르는 수습 계약직 변호사'다"라며 자신의 캐릭터를 설명했다.

이날 '해치지 않아' 안재홍은 "그런 위태로움 속에서 이 인물이 가진 절박함과 갈망이 잘 보였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다"며 "또한 태수가 동물원에서 뭔가를 할 떄 느껴지는 쾌감과 성취감을 관객들이 같이 느꼈으면 좋겠다는 마음으로 연기했다. 그리고 정규 변호사가 됐을 때 마냥 좋아하지 않는 그런 아이러니를 잘 표현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안재홍 / HD포토뱅크
안재홍 / HD포토뱅크

이 작품에서 안재홍은 사람 태수 뿐 아니라 동물원의 북극곰도 함께 연기했다. 이에 대해 안재홍은 "사람 연기 할 때만큼이나 동물 연기할 때 좋았다"고 입을 열었다.

그는 "사실 사람일때 모습과 슈트를 입었을 때 모습을따로 분리하지 않았던 것 같다"며 "북극곰을 연기해도, 그 속에 있는 태수의 절박함이 달 드러나길 바라는 마음으로 임했다"고 덧붙였다.

영화 '해치지않아'에는 배우 안재홍, 강소라, 박영규, 김성오, 전여빈, 박혁권, 서현우, 장승조 등이 출연해 활약했다. 이들은 동물원의 위기를 '가짜 동물 연기'로 헤쳐 나가는 인물들로 분해 활약했다.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해치지않아'는 내달 15일 전식 개봉을 앞두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