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영화 ‘해치지않아’ 강소라, “사자 연기 위해 반려견 모습 관찰…정신적으로 편했다”

  • 이은혜 기자
  • 승인 2019.12.30 16:5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은혜 기자] 영화 '해치지않아' 언론배급시사회에 참석한 배우 강소라가 '사자' 슈트를 입고 연기한 소감과 캐릭터 연기에 대해 이야기 했다.

30일 오후 서울시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진행된 영화 '해치지않아' 언론배급시사회에서 배우 강소라는 "제가 연기한 사자는 다른 동물과 다르게 사족 보행이라 최대한 몸을 가리는 방법을 찾아야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강소라는 "그리고 '소원' 캐릭터 특성상 사자 탈을 쓰고 있으면서 불편해하는 모습을 많이 연출하려고 했다"며 자신이 연기한 캐릭터에 대해 말했다.

강소라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강소라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해치지 않아' 강소라는 "탈의 무게도 있고, 화장실 문제도 있어서 신체적으로는 탈을 쓰고 있을 때가 불편했다. 그런데, 정신적으로는 탈 쓰고 있을 때가 편안했다"고 덧붙였다.

이외에도 강소라는 '해치지 않아'의 캐릭터 연기를 위해 자신이 기르고 있는 강아지의 모습을 관찰하고, 수의사 인터뷰, 동물 관련 다큐 및 유튜브 영상 등을 찾아봤다고 고백했다.

영화 '해치지않아'는 Hun 작가의 동명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작품이다. 동물원의 동물들이 사실은 탈을 쓴 사람들이라는 독특한 소재를 사용한다.

손재곤 감독의 복귀작인 영화 '해치지않아'에는 안재홍, 강소라, 김성오, 전여빈, 박혁권, 서현우, 장승조, 한예리, 김기천 등의 배우들이 출연했다. '해치지않아' 개봉일은 오는 1월 15일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