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연애의 맛 시즌3’ 정준♥김유지(송유지), 교복도 잘 어울려…‘13살 나이 차이 극복하고 결혼할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은혜 기자] '연애의 맛 시즌3'을 통해 배우 정준과 공개 열애 중인 김유지(송유지)가 주목 받으며 그의 과거에 대한 관심이 꾸준히 이어지고 있다.

과거 김유지는 개인 인스타그램을 통해 "중학교 교복 입은 고등학생 하핫"이라는 내용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유지는 현재와 다르지 않은 청순한 미모를 자랑하고 있다. 또한 김유지는 여름 교복을 입고 깜찍한 포즈를 선보이고 있기도 하다.

김유지 인스타그램
김유지 인스타그램

올해 나이 28세인 김유지는 동덕여대 방송연예과를 졸업했다. 김유지는 과거 송유지라는 이름으로 '역도요정 김복주'에 출연하는 등 배우 활동을 하기도 했다.

현재 김유지는 배우 정준과 공개 열애 중이다. 정준의 올해 나이는 41세고, 두 사람의 나이 차이는 13살이다. 정준은 배우 활동보다 테일러샵 운영 등 개인적인 활동에 더욱 집중하고 있다.

정준과 김유지는 '연애의 맛 시즌3'을 통해 인연을 맺었고, 실제 커플로 발전했다. 실제 커플로 발전한 이후 '연애의 맛 시즌3'에서 하차하게 된 김유지와 정준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꾸준히 근황을 전하고 있다.

또한 정준은 나이 차이, 과거 직업 등과 관련된 이슈에 대해 이어지는 비난, 억측에 대한 반박글을 인스타그램에 남기는 등 김유지를 향한 애정을 표현하기도 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