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정준 ♥’ 김유지, 인스타그램 속 돋보이는 청순미…‘나이-직업’ 관심 UP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연애의 맛 시즌3’에서 정준과 공개 열애 중인 김유지가 달달한 애정을 자랑했다. 

지난달 24일 김유지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봉구랑말자랑”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유지는 반려견을 품에 안고 귀엽게 미소짓고 있다. 청순한 이목구비가 연예인 못지 않은 비주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정준 역시 같은 장소에서 반려견과 데이트 중인 사진을 게재해 흐뭇한 미소를 짓게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너무 행복해보여요”, “정준님이랑 결혼까지 꼭 성공하길”, “진심 연예인 비주얼이네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김유지 인스타그램

올해 나이 28세인 김유지는 지난 2016년 방영된 MBC ‘역도요정 김복주’에 출연해 송유지라는 이름으로 활동했다. 현재 직업에 대해서는 알려진 바가 없으며 최근 ‘연애의 맛 시즌 3’에서 정준의 소개팅 상대로 등장해 많은 관심을 받았다. 

정준은 올해 나이 41세로 지난 1991년 MBC ‘고개숙인 남자’로 데뷔 후 ‘사춘기’, ‘목욕탕집 남자들’, ‘부모님 전상서’, ‘시티헌터’ 등 다양한 작품으로 자신만의 필모그래피를 쌓아오고 있다. 그는 SNS를 통해 ‘연애의 맛 시즌3’ 출연 이유에 대해 대본 없이 삶에 대해 담고 싶어서라고 전했으며, 자신을 둘러싼 이혼설은 사실무근임을 밝혔다. 현재 그는 방송 활동과 테일러샵 사업을 병행 중이다. 

정준과 김유지는 최근 공개 열애를 인정해 많은 축하를 받았으며 ‘연애의 맛 시즌3’에 출연 중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