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꽃길만 걸어요’ 황수지 정유민, 설정환에게 “연애하자” 프로포즈…설정환이 선물한 최윤소 장갑 하이힐로 짓밟으며 ‘질투폭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꽃길만 걸어요’에서는 정유민이 설정환에게 프로포즈하고 최윤소에게 선물한 장갑을 하이힐로 짓밟는 모습이 그려졌다. 

19일 방송된 KBS1 ‘꽃길만 걸어요-38회’에서는 황수지(정유민)이 설환이 최윤소에게 선물한 장갑을 짓밟으며 질투를 폭발하게 됐다. 

 

KBS1‘꽃길만 걸어요’방송캡처
KBS1‘꽃길만 걸어요’방송캡처

 

천동은 대외 협력팀에서 일하겠다는 수지를 말리려다가 수지의 아버이자 대표인 병래(선우재덕)의 노여움을 샀다. 병래는 이를 보고하는 지훈(심지호)에게 "봉팀장이 수지가 일하겠다고 나서는 걸 발목을 잡았단 말이야?"라고 화를 냈다.

이어 병래(선우재덕)는 "지금 당장 봉팀장 들어오라고 해"라며 봉천동을 데리고 오라서 지시했고 천동을 동생처럼 아끼는 지훈은 "천동아. 잘 못 했다고 말씀 드려라"고 조언했다. 병래는 천동에게 "우리 수지 이 황병래의 딸이야"라며 천동에게 수지와 콜라보를 하도록 압박했다.

수지는 천동을 전시회에 함께 가자고 하고 자신의 스튜디오로 데리고 왔다. 이어 천동이 "정정당당하게 경합을 벌여서 콜라보를 해야 한다"는 말에 "알았다"고 시원하게 답했다.  이어 수지는 수지(정유민)가 천동(설정환)에게 "사귀자"고 돌직구 고백을 했다.

천동에게 "나하고 만나요. 연애하자"라고 했고 이때 당황한 천동은 "뭐라고요?"라고 놀랐다.

그때 수지의 아버지 병래와 지훈(심지호)가 스튜디오로 들어왔고 병래가 천동을 꾸짖자 수지는 내가 경합을 하겠다고 말했다라고 하며 천동의 편을 들어주게 됐다. 여원(최윤소)은 수지(정유민)가 천동(설정환)과 친한 척하며 그를 따라가는 모습을 보고 "따뜻한 겨울 보내셨으면 해요"라고 선화(이유진)을 통해 선물을 전달했다.

이에 천동은 여원의 선물에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여주(김이경)는 사돈 꼰닙(양희경)이 고구마를 가져 오다 길거리에서 쏟자 도와주게 됐다. 여주는 꼰닙의 식당에서 나오는 과거 고교시절 자신이 왕따를 시켰던 선화(이유진)을 보게 됐다.

당시 학폭 피해자인 선화의 뒷 모습을 보고 여주는 이남(나인우)가 좋아하는 상대인 줄 모르고 "봉선화 아냐?"아냐라고 생각했다. 이남(나인우)은 선화(이유진)의 모습을 보고 커피를 함께 마시면서 행복한 표정을 감추지 않았다.

일남(조희봉)은 베트남 전처 짱(홍지희)를 식당에서 쫓아내기 위한 음모를 꾸미지만 실패를 했다. 

또 천동(설정환)은 동생 선화(이유진)을 통해 여원(최윤소)의 선물을 받게 되고 여원이 준 양말을 신고 와서 여원에게 자랑했다. 수지(정유민)는 천동(설정환)은 만나러 왔다가 여원이 천동에서 선물받은 장갑을 떨어뜨리자 하이힐로 장갑을 뭉개면서 시청자들에게 놀라움을 자아내게 햇다. 

‘꽃길만 걸어요’는 진흙탕 시댁살이를 굳세게 견뎌 온 열혈주부 강여원(최윤소)과 가시밭길 인생을 꿋꿋이 헤쳐 온 초긍정남 봉천동(설정환)의 심장이 쿵 뛰는 인생 리셋 드라마이다. 

강여원 역에(최윤소), 봉천동 역에 (설정환), 김지훈 역에 (심지호), 황수지 역에 (정유민), 왕꼰닙 역에 (양희경), 황병래 역에 (선우재덕), 강규철 역에(김규철), 구윤경 역에 (경숙), 남일남 역에 (조희봉), 남지영 역에 (정소영), 장상문 역에 (류담), 남이남 역에 (나인우), 봉선화 역에 (이유진)이 출연했다. 

또한 ‘꽃길만 걸어요’ 몇부작인지 궁금한 가운데 120부작으로 알려졌고 인물관계도는 다음과 같다. 

 

KBS1‘꽃길만 걸어요’ 홈페이지 인물관계도 사진캡처
KBS1‘꽃길만 걸어요’ 홈페이지 인물관계도 사진캡처

 

KBS1 에서 방송된 일일드라마 ‘꽃길만 걸어요’는 월요일~금요일 밤 8시 3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