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우아한 모녀’ 지수원, 김흥수에게 출생의 비밀 폭로…최명길은 김흥수 친아들인 사실 알게 될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우아한 모녀’ 에서는 지수원이 김흥수를 만나서 출생의 비밀을 폭로하겠다고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16일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우아한 모녀-31회’에서 세라(오채이)가 해준(김흥수)과 제니스(차예련-홍유라-한유진)의 성추문을 기획하는 모습을 보였다. 

 

KBS2 ‘우아한 모녀’ 방송캡처
KBS2 ‘우아한 모녀’ 방송캡처

 

캐리정(최명길-미연)은 서은하 수준이 딱 그 정도야라며 유진에게 횡령 혐의를 씌운 은하(지수원)를 비웃었다. 해준(김흥수)은 주차장에서 제니스(차예련)을 부축하고, 세라는 그 두 사람을 주시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를 바라보던 질투심에 불탄 세라는 성 스캔들로 추락히키는 게 가장 빠르고 확실하겠어라고 결심해 또다른 파문을 예고하게 됐다.

제니스는 캐리에게 "D데이는 토요일로 잡을게요. 일요일에 떠나요"라며 구해준 추락 날짜를 밝혔다. 앞서 캐리는 제니스를 진심으로 사랑하는 해준을 보고 제니스에게 "가장 높은 곳에서 해준을 떨어트려 버려라"고 지시했다.

또한 출근한 세라(오채이)는 해준을 협박했는데 세라는 "우리 아직 안 끝났어. 앞으로 우리가 어떻게 되든 끝까지 가볼거야"라고 해준에게 집착했다. 재명(김명수)은 세라(오채이)와의 정략 결혼을 포기하라는 해준에게 이 결혼을 포기하느니 널 포기 하겠다며 폭언을 했다.

해준이 "그럼 절 포기하세요"라고 하자 재명은 후계자 자리 포기할 수 있어라며 해준을 자극했다. 해준은 가출을 준비하지만 어쩔 수 없는 자신의 처지에 괴로워하며 제니스를 찾았다.

또한 은하(지수원)는 해준이 제니스와 동거할까 두려워하며 "제니스하고 살림이라도 차리면 어떡할거야? 사고 쳐서 애라도 가지면 어떡할 거야"라고 불안해했다. 이에 은하는 조윤경 최후의 방법을 쓰라고 등떠민건 너야라고 조윤경(조경숙)에게 해준이 차미연 아들임을 폭로하겠다는 의지를 다다져 긴장감을 높였다.

또 은하(지수원)는 해준(김흥수)에게 출생의 비밀에 대해 알려줄 것을 예고하면서 캐리 정은 복수의 상대로 알고 있는 재명(김명수)의 아들 해준이 자신의 친아들임을 언제 알게 될지 궁금증을 자아내게 했다. 

‘우아한 모녀’는 엄마(최명길)에 의해 복수의 도구로 키워진 여자(차예련)와 그를 둘러싼 위험한 사랑을 다른 멜로드라마이다. 

출연진은 최명길(정미애 역), 차예련(한유진 역), 김흥수(구해준 역), 김명수(구재명 역), 지수원(서은하 역), 이훈(홍인철 역), 조경숙(조윤경 역), 오채이(홍세라 역), 이해우(데니정)이 출연한다.

‘우아한 모녀’는 어수선 PD 연출, 오상희 극본의 드라마이며 몇부작인지 궁금한 가운데 100부작 예정이다. 

‘우아한 모녀’의 인물관계도는 다음과 같다. 

KBS2 에서 방송된 일일드라마 ‘우아한 모녀’는 월요일~금요일 밤 7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