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슈퍼맨이 돌아왔다(슈돌)’ 건나블리 엄마, 건후 근황 공개…‘깜찍한 산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은혜 기자] '슈퍼맨이 돌아왔다' 박주호 아들 건후의 근황이 공개되며 시선을 끌었다.

최근 건나블리 엄마는 개인 인스타그램을 통해 장문의 글과 함께 건후의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건후는 산타 복장을 입고 바닥에 엎드려 있는 모습이다. 건후는 '슈퍼맨이 돌아왔다' 출연 초반과 비교해 훌쩍 성장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건나블리 엄마 안나 인스타그램
건나블리 엄마 안나 인스타그램

사진이 공개된 이후 팬들은 "건후 사랑해", "외국에서도 슈돌 잘 보고 있어요", "건후 정말 귀여워요", "건후는 사랑입니다" 등의 댓글을 남겼다.

건후는 축구선수 박주호의 아들이다. 박주호는 아들 건후, 딸 나은이와 함께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이다.

박주호의 나이는 33세고, 아내와의 나이 차이는 9살로 알려져 있다. 박주호의 딸 박나은의 나이는 5살, 아들 박건후의 나이는 3살이다.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인 박주호의 가족들은 꾸준히 사랑 받고 있다. 또한 박주호는 방송을 통해 자신이 살고 있는 울산 아파트 집과 부모님이 살고 계시는 집, 스위스에 위치한 집 등을 모두 공개해 관심을 끌기도 했다.

박주호와 건나블리가 출연하는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15분 KBS2를 통해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