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폐암' 김철민, '펜벤다졸' 복용 11주차…"28년만에 첫 음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혜지 기자] 폐암 투병 중인 개그맨 김철민이 밝아진 근황을 전했다.

지난 11일 김철민은 자신의 SNS를 통해 "개가수 김철민입니다, 제 노래 ‘친구끼리왜이래’ ♡ 많이 많이 불러주세요"라는 글과 함께 영상 하나를 업로드 했다.

유튜브에 올라온 해당 영상에서 김철민은 기타를 치며 노래를 부르고 있다.

김철민 유튜브
김철민 유튜브

그는 "안녕하세요 신인 가수 김철민입니다. 원래 MBC 공채 5기 개그맨이었는데 제가 28년 만에 음반을 내게 됐어요. ‘괜찮아’, ‘친구끼리 왜 이래’인데 노래가 북상 중이다"라며 인사를 건넸다.

이어 "이 기타가 17년 됐다. 저랑 함께 같이 있다 보니까 저도 솔직히 많이 상했지만 기타도 엄청 상했다. 제가 엄청 치니까. 청테이프를 붙였다. 첫 방송이라 긴장되는데 28년 만에 나온 제 노래 라이브로 불러 드리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김철민은 지난 8월 폐암 말기 투병 중이라고 밝혀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그는 현재 동물용 구충제인 '펜벤다졸'을 복용하고 있으며, 복용 11주 차에 이르렀다.

지난 6일에는 "폐. 뼈. 지난 10월에 검사한 것과 변함이 없었고. 피검사. 암수치(CEA )471-8월8일 283-12월6일. 간수치. 콩팥 기능 등. 정상으로 나왔습니다. 희망이 보이는듯 합니다"는 글을 남겼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