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99억의 여자’ 오나라, 이지훈 따귀 때리며 “5억 어떻게 했어?”…정웅인은 이지훈 전화 받지 않자 냉동실에서 분노 폭발하고 ‘조여정에게 경고’ (2)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12.11 23:1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99억의 여자’에서 이지훈은 아내 오나라에 의해 궁지에 몰리고 정웅인은 아내 조여정을 협박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11일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99억의 여자’에서는 재훈(이지훈)은 자신을 찾아온 아내 희주(오나라)에게 재단에서 펑크난 5억을 부탁했다.

 

KBS2 ‘99억의 여자’방송캡처
KBS2 ‘99억의 여자’방송캡처

 

희주(오나라)는 전날과 같은 옷을 입고 있는 재훈에게 옷을 주고 갈아입도록 했고 재훈의 뺨을 때렸다. 희주는 "이번 기지배는 특별한가보네? 아파트를 사주고 자고 오기까지 한거나?나 괜히 궁금해진다"라고 비아냥 거렸다.

이에 재훈은 "진짜 그런 거 아니다"고 부인했으나 희주는 재훈의 말을 믿어주지 않고 "등신아 상황 파악이 안되니? 우리 아빠 내가 오라고 한 거야 너 푸닥거리하라고. 5억은 네가 알아서 해"라고 소리를 지르고 사무실을 나갔다.

또 서연(조여정)의 남편 인표(정웅인)은 자신의 회사 상품을 납품을 받아야 하는 재훈(이지훈)이 전화를 받지 않자 냉동실에서 분을 참지 못했다. 인표는 서연에게 직접 친구 희주(오나라)에게 부탁해 보라고 하면서 "마지막 기회다"라고 하며 협박을 했고 서연을 폭행하면서 시청자들에게 서연이 인표에게서 어떻게 도망칠지 궁금증을 자아내게 했다. 

‘99억의 여자’(극본 한지훈/연출 김영조) 는 우연히 현찰 99억을 움켜쥔 여자 서연(조여정)이 세상과 맞서 싸우는 이야기이다. 

주인공 정서연 역에 조여정, 강태우 역에 김강우, 홍인표 역에 정웅인, 윤희주 역에 오나라, 이재훈 역에 이지훈이 열연을 하게 됐다. 

KBS2 수목드라마 ‘99억의 여자’는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