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언니네 쌀롱’ 한예슬, 홍현희와 나이 무색한 케미…‘하차 아쉬워져’

  • 박정민 기자
  • 승인 2019.12.11 16:3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언니네 쌀롱’에서 활약 중인 한예슬이 홍현희와 케미 넘치는 모습을 공유했다. 

최근 홍현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언니네쌀롱 오늘도 마니 사랑해주세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한예슬은 ‘언니네 쌀롱’에 함께 출연한 홍현희와 포옹하며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서로를 끌어안고 환하고 웃고 있는 두 사람의 케미가 한예슬의 하차 소식을 아쉽게 했다. 

한예슬의 애정 가득한 멘트에 홍현희는 “”라고 화답해 훈훈함을 더했다. 누리꾼들은 “두 분 다 너무 예뻐요”, “언니 너무 예뻐요”, “나이 들수록 더 예뻐지는 듯”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예슬 인스타그램

올해 나이 39세인 한예슬은 지난 2001년 슈퍼모델 선발대회로 이름을 알렸다. 이후 시트콤 ‘논스톱 4’의 주연을 꿰차며 제멋대로지만 미워할 수 없는 한예슬 역으로 주목받기 시작했다. 

차기작으로 ‘구미호 외전’, ‘그 여름의 태풍’, ‘환상의 커플’ 등에 출연하며 대세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특히 ‘환상의 커플’에서 오만하고 건방진 안나 조를 자신만의 매력으로 소화, ‘나상실’이라는 애칭을 얻는 등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에 그치지 않고 한예슬은 ‘크리스마스에도 눈이 올까요’, ‘스파이 명월’에 출연했다. 하지만 ‘스파이 명월’ 촬영 당시 촬영을 거부해 논란이 제기된 바 있다. 

2014년 ‘미녀의 탄생’으로 안방극장에 복귀한 그는 최근 종영한 ‘빅이슈’에 이어 이번엔 예능 ‘언니네 쌀롱’으로 데뷔 첫 예능 MC를 맡아 활약했다. 하지만 지난 10일 차기작 준비로 인해 MC 하차 소식을 전해 아쉬움을 더하고 있다. 

‘언니네 쌀롱’에서 한예슬의 자리는 모델 이소라가 대신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