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사랑의 불시착’ 손예진, 김혜수 향한 사랑의 하트…현빈과 호흡에 기대감 폭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라라 기자] ‘사랑의 불시착’ 손예진이 선배 김혜수의 커피차 선물을 인증했다.

지난 1일 손예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김혜수 선배님이 커피차를 보내주셨어요. 너무너무 행복했어요”라며 “그녀의 존재만으로 든든하고 항상 동경하는 제일 멋진 선배님! 감사합니다 #김혜수 짱”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손예진은 김혜수가 선물한 커피차 앞에서 환한 미소로 하트 포즈를 취하고 있다. 커피차에는 ‘손예진 님의 사랑의 불시착 기대하고 있어요. 김혜수 드림’이라는 글귀가 적혀 있어 두 배우의 훈훈한 우정을 알 수 있었다.

이를 본 팬들은 “배우님들 우정 영원히” “저도 드라마 너무너무 기대 중입니다” “언니 촬영 파이팅 하세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손예진 인스타그램
손예진 인스타그램

1982년생으로 올해 나이 38세인 손예진은 지난 1999년 CF 모델로 데뷔한 배우다. 그는 영화 ‘클래식’ ‘내 머리속의 지우개’ ‘아내가 결혼했다’ ‘해적: 바다로 간 산적’ ‘덕혜옹주’ 그리고 드라마 ‘여름향기’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등 다양한 작품에서 활약하며 대중들에게 사랑받고 있다.

손예진은 오는 14일 첫 방송되는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서 현빈과 호흡을 맞춘다. ‘사랑의 불시착’은 어느 날 돌풍과 함께 패러글라이딩 사고로 북한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손예진 분)와 그녀를 숨기고 지키다 사랑하게 되는 북한 장교 리정혁(현빈 분)의 절대 극비 로맨스다. 특히 이번 작품은 손예진과 현빈의 영화 ‘협상‘ 이후 2번째 만남이자, 열애설 이후 작품으로 주목받기도 했다.

‘사랑의 불시착’은 ‘별에서 온 그대’와 ‘푸른 바다의 전설’을 집필한 박지은 작가의 신작으로 ‘굿 와이프’, ‘라이프 온 마스’, ‘로맨스는 별책부록’ 등 세련된 연출력을 선보인 이정효 감독이 연출을 맡아 기대감을 더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