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무한리필 샐러드’ 대게찜 코스요리…김보민·이승연 아나운서 추천 맛집, 위치는?

  • 박한울 기자
  • 승인 2019.12.06 10:2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한울 기자] 6일 방송된 KBS2 ‘무한리필 샐러드’는 박상현, 이원일의 소울푸드 코너로 꾸며졌다. 이원일 셰프와 박상현 맛칼럼니스트가 출연했다. 이날 소울푸드 메뉴는 게였다. 꽃게는 계절 따라 크기 따라 다른 매력을 보여준다. 다양한 조리법 중 가장 사랑받는 1위는 밥도둑으로 불리는 간장게장이다. 박원일 맛칼럼니스트는 “문인과 선비들도 즐겨먹었다. 중국의 유명한 시인인 이태백은 게의 집게발은 신선의 약이라고 했고, 고서에 보면 게에 관련된 이야기가 정말 많다”고 말했다. 이원일 셰프는 “예전부터 게구이, 지짐 등 다양한 조리방식이 있었고 궁중요리로도 꽃게강정이 자주 올랐다고 한다”고 말했다.

우리나라에서 볼 수 있는 게의 종류는 무려 180여종이다. 게는 벌레로 취급돼 한때 천대받는 수산물이기도 했다. 고려도경이라는 책에 보면 서민들은 주로 먹을 것이 부족해 해산물을 먹었다고 적혀있다. 그중 대표적인 것이 게가 있다. 전복, 왕새우, 진주조개 등도 있다. 고려 시대엔 가난한 백성들이 먹던 음식이 바로 게였다. 게의 참된맛은 백성부터 느낀 것이라고 할 수 있다.

KBS2 ‘무한리필 샐러드’ 방송 캡처
KBS2 ‘무한리필 샐러드’ 방송 캡처

이날 방송에서는 이원일 셰프와 박상현 맛칼럼니스트가 게장 맛집에 찾아갔다. 서울 동대문구에 위치한 곳으로 2TV생생정보 855회, 생방송투데이 1955회, 생생정보통 595회 등에도 여러 차례 소개된 적이 있다. 두 사람은 주방부터 살펴봤다. 5~6월에 잡아 급랭한 알이 꽉 찬 암꽃게를 사용한다. 붉은 반점이 알이 꽉 찼다는 증거다. 선명한 배의 줄무늬 역시 알이 꽉 찼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메뉴로는 간장게장 중(750g) 75,000원, 간장게장 대(1kg) 95,000원, 간장게장 특대(1.25kg) 120,000원, 양념게장(중7.5 / 대9.5) 75,000원, 꽃게찜(중6.5 대7.5) 65,000원 등이 있다.

이어 김보민 아나운서와 이승연 아나운서는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대게 맛집을 찾아갔다. 수요미식회에도 대게찜과 대게로 소개됐던 맛집이다. 역삼맛집으로 유명하며 룸이 따로 마련되어 있어 강남에서 상견례, 소규모돌잔치, 부모님생신잔치,가족모임, 직장인 단체회식, 친구모임, 동창회 명소로도 유명하다. 메뉴와 가격으로는 대게코스 13,000원, 킹크랩 코스 14,900원, 랍스타 코스 13,900원 등이 있다. 코스로는 죽, 연두부 튀김, 문어 숙회, 회 3종 세트, 대게찜, 생선탕수, 튀김, 꽃게매운탕, 게장밥, 후식 등의 순으로 제공된다. 두 사람은 폭풍 먹방을 선보였다. 영업시간은 매일 오전 11시 30분부터 오후 10시까지이며 연중무휴다.

방송에서 소개된 맛집은 다음과 같다.

#무화X (서울 강남구 강남대로)

KBS2 ‘무한리필 샐러드’는 월~금 오전 9시 4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