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박지훈 “타이틀곡 ‘360’ 뮤직비디오, 팬들이 좋아하는 이미지 다 담았다”

  • 김효진 기자
  • 승인 2019.12.04 18:0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효진 기자] 박지훈이 타이틀곡 ‘360’ 뮤직비디오와 관련된 에피소드를 전했다.

4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신촌동 연세대학교 백주년기념관 콘서트홀에서 박지훈 두 번째 미니앨범 ‘삼육공(360)’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박지훈은 “앨범 활동을 빨리 하고 싶었는데 ‘360’으로 앨범 활동을 하게 돼서 정말 기쁘다”며 “메이 여러분들을 빨리 만나고 싶은 마음이 크다”고 인사했다.

박지훈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박지훈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박지훈은 이번 타이틀곡 ‘360’ 뮤직비디오에 자신의 의견을 냈다. 그는 “팬 여러분께서 좋아하시는 제 이미지와 모습을 다 담아봤다. 뮤직비디오에도 제 의견이 있다”며 “물 위에서 춤추는 신을 제가 하고 싶다고 해서 물 군무신을 한번 해봤다. 360도로 바라봤을 때 저의 모습이 잘 담긴 것 같아서 뿌듯하다”고 말했다.

뮤직비디오에 대해서는 “천국에서 낯선 도시로 떨어진 소년의 이야기를 담았다. 고독한 공간에 외롭게 남겨진 소년이 천국의 문을 발견하게 되는 스토리다. 자신에게 반한 느낌으로 찍었다. 꼭 해보고 싶은 이미지였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번 앨범에는 섹시함을 강조하는 음악적 부분이 있어서 ‘쏟아지는 물 위에서 춤을 한번 춰보고 싶다’고 댄서 형들과 상의해서 멋지게 표현해봤다”며 “촉촉이 아니라 척척이다. 촉촉하게 젖었다기 보다는 다 젖었다. 정말 재밌었다”고 에피소드를 전했다.

또한 박지훈은 “뮤직비디오 촬영 전날에 잠을 되게 많이 잤다. 잤는데도 참 힘들더라”며 “팬 여러분들이 좋아하실 생각을 하니까 힘이 났다”고 덧붙였다.

박지훈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박지훈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두 번째 미니앨범 ‘360’은 맑고 순수한 면을 보여주는 0도, 청춘을 담아낸 180도, 아티스트로서 프로페셔널한 면모를 나타낸 360도까지 각기 다른 3종의 콘셉트로 박지훈만이 보여줄 수 있는 변화무쌍한 매력을 담아낸 앨범이다.

타이틀곡 ‘360’은 박지훈을 향해 쏟아지는 스포트라이트와 이에 대한 그의 자신감 넘치는 감정선을 담아낸 곡으로, 무대 위에서 선보일 다이내믹한 퍼포먼스에도 심혈을 기울였다.

수록곡으로는 박지훈의 섬세한 목소리로 앨범의 시작을 알리는 ‘아이 엠(I AM)’, 청량함과 아련함이 느껴지는 ‘휘슬(Whistle)’, 90년대 댄스 장르를 담아낸 ‘허리케인(Hurricane)’, 박진감 넘치는 래핑과 흥겨운 리듬이 인상적인 ‘닻별(Casiopea)’, 팬들과의 각별한 감정을 하루라는 일상에 담아낸 팬송 ‘스틸 러브 유(Still Love U)’, 김재환이 프로듀서로 참여한 곡 ‘이상해(Strange)’까지 총 7곡이 담겼다.

4일 오후 6시 두 번째 미니앨범 ‘360’을 발매한 박지훈은 동명의 타이틀곡 ’360’으로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