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웹툰 ‘유미의 세포들’ 437화 스포, 바비 아내 공개에 누리꾼들 반응은? 결말 스포 “믿는 바비에 발등 찍혔다”

  • 권미성 기자
  • 승인 2019.12.04 15:2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지난 3일 공개된 네이버 인기 수요 웹툰 '유미의 세포들'의 등장인물인 유바비의 아내 정체가 밝혀져 화제를 모으고 있다.

네이버 웹툰 '유미의 세포들'은 이동건 작가의 작품으로 사람 안에 다양한 세포들이 살고 있다는 재밌는 설정으로 주인공 김유미의 일과 사랑 이야기를 그려내 인기 웹툰이다.

이날 연재된 437화 '당신이 받고 있는 시그널5'에선 주요 등장인물인 유바비가 주인공 유미가 아닌 떡볶이집 알바생 유다은과 결혼한 미래 모습이 담겼다.

네이버 웹툰 '유미의 세포들' 웹툰 작가 이동건 / 네이버 웹툰 '유미의 세포들' 캡처
네이버 웹툰 '유미의 세포들' 웹툰 작가 이동건 / 네이버 웹툰 '유미의 세포들' 캡처

바비는 과거 주인공 유미와 진지한 만남을 가지던 도중, 자신이 운영하는 떡볶이집 알바생인 다은에 마음이 흔들려 유미와 한 차례 이별했다.

이후 바비는 자신의 선택에 후회하고 다시 유미에게 돌아가며 연애를 이어나갔다. 특히 지난 화에서 바비는 유미에게 결혼반지를 주며 프러포즈를 하는 장면이 나오기도 했던 것.

하지만 이날 바비가 결국 다은과 결혼한다는 반전이 드러나 누리꾼들의 공분을 샀다.

'유미의 세포들' 웹툰을 보고 나서 누리꾼들의 반응이 화제다. 베스트 댓글에는 "유미의 세포들 보는 몇 년간 이렇게 진성으로 욕 나오긴 처음이네요", "아니 근데 진짜 딴 여자도 아니고 얘는 진짜 싫다고..차라리 전 여친을 만나라", "믿는 바비에 발등 찍혔다...정뚝떨어진다 바비야", "이럴줄 알았음...지난화에 연애중 잠깐 흔들릴수도 있는거라고 말하던 바람댕이들 다 텨나와....걍 잘 만나라....", "한창 연상인 유미보고 김유미 할 정도면 진짜 친한사이 됐나봐 ㅋㅋㅋ"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