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모델 박영선, 세월 비껴간 동안 비주얼…나이 50대 믿을 수 없어 

  • 임라라 기자
  • 승인 2019.12.04 11:5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라라 기자]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모델 박영선이 우아한 미모를 뽐냈다.

지난달 15일 박영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다사 촬영, MBN 예능, 모델 박영선”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박영선은 무표정한 얼굴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그는 나이를 알 수 없는 동안 비주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작은 얼굴과 오목조목한 이목구비가 감탄을 더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요즘 젊어지신 것 같아요” “우다사 첫 방 잘 봤어요 너무 와닿는 말이 많더라고요” “누나 이뻐요” “참 가슴에 와닿는 프로그램”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박영선 인스타그램
박영선 인스타그램

올해 나이 52세인 박영선은 90년대 이소라, 진희경 등과 함께 대한민국 패션계를 선도하던 모델이었다. 그는 런웨이뿐만 아니라 영화에도 출연하며 스크린에서도 활약했다.

하지만 돌연 미국으로 유학 가 연예 활동을 중단한 박영선은 2004년 재미교포인 일반인 남성과 결혼했다. 그는 슬하에 아들 하나를 둔 채 미국에서 생활하다가 남편과의 이혼으로 한국에 돌아왔다. 

박영선은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를 통해 오랜만에 방송에서 근황을 전했다. 특히 그는 아들에 관해 얘기하며 “(미국에 두고 온) 아들이 너무 보고 싶다”고 오열해 안타까움을 안겼다. 

이혼과 함께 5년 전 아들과 헤어져야 했던 박영선은 “현재 아들이 고등학교 1학년인데, 떨어져 있으니 내가 엄마인 건 알지만 나하고의 깊은 감정은 없다”고 말했다.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는 여성 연예인들의 삶과 사랑을 그려내는 여성 라이프-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MBN에서 방송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