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보좌관2’ 고인범, 이정재에게 괴한 보내 폭행하고 김갑수와 함께 탄 차로 “밀어 버려”…종영 2회 신민아-이엘리야-김동준-박효주 탄탄한 인물관계도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12.03 23:0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보좌관2’ 에서는 고인범이 이정재에게 괴한을 보내고 폭행을 했고 김갑수와 함께 탄 차로 이정재에게 돌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3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보좌관 시즌2-8회’에서 태준(이정재)가 성영기(고인범) 회장을 만나러 갔다가 괴한들에게 습격을 받게 됐다.

 

jtbc ‘보좌관 시즌2’ 방송캡처
jtbc ‘보좌관 시즌2’ 방송캡처

 

첫 회에서 태준(이정재)가 괴한들에게 습격을 받고 자동차에 치이는 순간을 맞는 모습으로 시작했었다. 오늘 방송에서는 태준이 왜 괴한들에게 습격을 받고 자동차에 치어 목숨이 위험할 지경에 이르게 되는지 그 이유에 대해 나왔다.

지난 방송에서 태준은 송희섭(김갑수)와 성영기(고인범) 회장의 비자금을 추적하고 오원식(정웅인)이 관리하고 있던 차명계죄를 찾아냈다. 하지만 그 계좌로 비자금을 세탁해준 은행이 삼영은행이고 그 은행의 은행장이 선영(신민아)의 아버지(최정우)임이 드러나면서 문제가 생겼다.

그렇기 때문에 태준(이정재)와 선영(신민아)가 지금 까지 준비한 송희섭(김갑수)의 비리를 드러낸다면 선영의 정치 생명이 끝이 날 수도 있게 됐다. 하지만 선영(신민아)는 자신의 신념을 가지고 밀고 나가게 됐고 태준도 오원식을 포섭하고 송희섭과 한 편이었던 성영기(고인범)을 이용해서 송희섭을 검찰에 넣을 계획을 세웠다.

성영기는 태준에 의해 송희섭이 자신을 검찰에 구속시키고 배신할 것을 알게 됐고 태준의 편으로 돌아서는 듯 보였지만 성영기는 송희섭(김갑수)를 차에 태우고 괴한에게 폭행당하는 태준(이정재)가 있는 곳으로 데리고 갔다.

또한 성영기는 송희섭에게 “가만히 보니 주인을 물려는 개가 있더라. 용이 되려는 이무기는 죽여버려야 되지 않냐? 현 법무장관이 살인현장에 같이있다. 빠져 나갈 수 있겠는가? 우리는 여전이 한패다”라고 말했다. 이어 파투성이인 태준을 보고 “아따 질기네 밀어버려”라고 송희섭과 함께 탄 차의 운전기사에게 지시했고 태준을 향해 돌진하게 됐다.

또 선영은 혜원(이엘리야), 도경(김동준), 지은(박효주)와 함께 성영기를 만나러 갔다는 태준이 돌아오지 않자 수상하게 생각하고 휴대폰으로 전화를 걸면서 시청자들에게 앞으로의 결말을 궁금하게 했다. 

‘보좌관 시즌2’는 금빛 배찌를 거머쥔 국회의원 장태준의 위험한 질주, 그 치열한 여의도 생존기이다.

이정재(장태준 역), 신민아(강선영 역), 이엘리아 (윤혜원 역), 김동준 (한도경 역)이 주인공이며 깁갑수(송희섭 역), 정웅인(오원식 역), 장만식(최경철 역), 박효주(이지은 역), 조복래 (양종열 역)가 출연한다.

‘보좌관 시즌2’는 몇부작인지 궁금한 가운데 10부작으로 인물관계도는 다음과 같다. 

 

jtbc ‘보좌관 시즌2’ 홈페이지 인물관계도 사진캡처
jtbc ‘보좌관 시즌2’ 홈페이지 인물관계도 사진캡처

 

jtbc 월화드라마 ‘보좌관 시즌2’는 매주 월요일, 화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