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팬덤시티’ 모델 김우현, 촬영장서 큐티 섹시 매력 뽐내…‘남심 녹이는 호양이’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9.11.30 12:1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게임 ‘팬덤시티’의 모델 김우현이 화보 촬영 비하인드 사진을 공개했다.

김우현은 지난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간만에 VR!”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우현은 흰색 란제리 차림으로 카메라를 향해 포즈를 취한 모습이다. 치명적인 섹시함과 더불어 고양이귀로 깜찍함도 함께 보여준 그의 모습에 보는 이들의 시선이 집중됐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VR로 우현님 보는거예요?”, “미쳤어 미쳤어 개 이쁘잖아여~”, “우현이는 사슴인가봐요 내 마음을 녹용♥”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김우현 인스타그램
김우현 인스타그램

1992년생으로 만 27세가 되는 김우현은 2016년경 한 브랜드의 청바지 화보로 인해 유명세를 탔다. 2017년부터는 ‘호양이’라는 이름으로 유튜버로 활동 중이다. 

그는 2018년 맥심 7월호 표지모델을 맡았으며, 2018년 맥심 커버걸 세계대회서 2위를 차지한 바 있다. 이후에도 B컷 화보가 발매되기도 하는 등 많은 인기를 얻고 있다. 지난 3월 23일에는 서울에서, 30일에는 도쿄서 팬미팅을 진행하기도 했다.

북극여우와 닮은꼴로도 언급되는 그는 현재 ‘란제리 연구소’에 출연하고 있으며, 이따금 CJ오쇼핑서 쇼호스트로서 활동하기도 한다. 더불어 지난 5월 4일에는 ‘걸즈컬렉션’서 디자이너로 데뷔하기도 해 많은 관심을 받았으며, 이어진 17일에는 키움 히어로즈의 홈경기서 시구를 하며 주목받았다.

시구 이후 많은 주목을 받고 있는 그는 최근 게임 ‘팬덤시티’의 모델로 발탁되면서 그의 캐릭터가 출시되기도 했다. 더불어 사이먼 도미닉(Simon Dominic, 쌈디)의 신곡 ‘Make Her Dance’ 뮤직비디오에 출연하면서 많은 이들의 주목을 받았다.

최근에는 플리마켓을 진행해 팬들과의 만남을 가지기도 했던 그는 현재 왕성하게 화보 촬영에 열을 올리고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