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유희열의스케치북' 다이나믹듀오 "유병재가 프로듀싱으로 참여를 했다" 깜짝 공개 (1)

  • 최윤영 기자
  • 승인 2019.11.30 01:0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윤영 기자]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다이나믹 듀오가 출연했다.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캡처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캡처

29일 방송된 ‘유희열의 스케치북’ (이하 유스케)에 출연한 다이나믹 듀오는 신곡 ‘맵고짜고단거’를 열창했다. 피처링으로 참여한 페노메코가 무대에 깜짝 등장해 콘서트를 방불케 하는 열기를 자아냈다. 4년 만에 정규 9집 앨범 'OFF DUTY'를 발표한 다이나믹 듀오는 앨범에 대해서 “우리가 잘하는 것에 대해서 했다.

이전에는 우리가 이 정도 음악을 했으면 이런 걸 해야 하는 게 아닐까 라는 생각이 드는 곡들을 실었다. 의무감을 내려놓았다.” 라고 말했다. 개코는 “제주도에서 집을 빌려서 만들기도 하고 새로 나온 잘하는 친구들, 어린 친구들과 작업도 참 많이 했다.” 라고 답변했다.

팔로알토,버벌진트,스윙스,크러쉬,나플라,페노메코,면도,첸슬러 등 힙합과 R&B의 화려한 피처링 라인업을 자랑했다. 개코는 “저희가 사실 유희열 선배님이 랩을 하는 파일을 아직 가지고 있다.” 라고 밝혀 유희열을 당황하게 했다. 최자는 “재능이 있으시다고 생각한다.” 라고 대답했다.

개코는 “어르신 분들은 면도 같은 이름을 들으면 놀라실 것 같다.” 라고 말했고 유희열은 “개코만 하겠냐.” 라고 답했다. 최자는 “유병재씨가 곡 하나를 프로듀싱해서 맡아줬다.”며 ‘살육의 잔치’ 라는 트랙을 가장 좋아한다고 밝혔다.  토크와 음악을 즐길 수 있는 '유희열의 스케치북'은 매주 금요일 밤 24시 10분 KBS2를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