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히든' 이현석 PD "관전포인트? 서동현이 연기한 김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히든'을 연출한 이현석 PD가 관전 포인트를 밝혔다.

29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에 위치한 KBS 누리동 쿠킹스튜디오에서 KBS 드라마스페셜 2019 '히든'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서는 이현석 PD, 류현경, 서동현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KBS 드라마스페셜 2019'는 신 한류의 최전선에 서 있는 드라마 시장에 신인 작가와 연출이 데뷔하는 주요 통로로 지금껏 KBS 단막극에 담아온 상업성에 매몰되지 않는 공영성의 가치를 다양한 작품을 통해 전하고 있다.

KBS '드라마스페셜 2019 히든'

이현석 PD는 "서동현이라는 배우는 선한 이미지와 악한 이미지가 같이 들어있는 매력적인 외모를 가지고 있는 것 같다"며 "대사가 많지가 않다. 모든 걸 표정으로 많이 보여줘야하는데 그런 것을 잘 표현할 거라는 판단에 캐스팅을 하게 됐다"고 서동현의 섭외 이유를 전했다.

그는 "동현이가 본인 캐릭터를 소개하면서 말을 못했다. 말을 많이 못한 이유가 있다. 이 아이가 히든이고 숨겨진 이야기가 많다. 어디로 튈지 모르는 범법소년인 아이가 촉법소년이라는 제도 안에 있는 이야기다"고 덧붙였다.

이어 "촉법소년 안에서 이 아이가 무슨 일을 벌일 지 모르는 두려움과 막막한 속에 한주경이 이 아이를 쫓아가면서 진실을 파헤치는 것에 초점을 맞춰 봐주시면 감사하겠다"고 관전 포인트를 밝혔다.

국내 유일의 단막극 시리즈인 'KBS 드라마스페셜 2019'에는 집, 노인, 이사, 댄스, 취업, 죽음 등 다채로운 소재의 이야기들이 액션 스릴러부터 로맨틱 코미디까지 다양한 장르 안에서 펼쳐진다.

한편, 'KBS 드라마스페셜 2019'의 마지막 작품 '히든'은 금일 오후 11시 15분 방영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