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김우빈 ♥’ 신민아, 나이 들어도 여전한 단발 여신…‘보좌관 시즌 2’와 또다른 매력

  • 박정민 기자
  • 승인 2019.11.28 18:3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신민아가 드라마 ‘보좌관 시즌 2’와 또다른 매력을 자랑했다. 

최근 신민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별다른 멘트 없이 사진을 게재하며 근황을 전했다. 

공개된 사진 속 신민아는 검정색 니트를 매치해 깔끔함을 강조한 모습. 그의 트레이드마크인 단발머리를 찰떡 소화하며 러블리한 분위기를 풍겼다. 

누리꾼들은 “언니 너무 예뻐요”, “진심 세젤예다”, “어쩜 이렇게 사랑스럽게 생겼죠”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모델로 먼저 이름을 알린 신민아는 ‘아름다운 날들’로 배우로서 활동을 시작했다. 이후 ‘때려’, ‘이 죽일 놈의 사랑’, ‘마왕’, ‘내 여자친구는 구미호’, ‘아랑 사또전’으로 자신만의 필모그래피를 쌓아나갔다. 

신민아 인스타그램

특히 사랑스러움 가득한 비주얼과 반전몸매로 남녀불문 많은 사랑을 받은 신민아는 ‘오 마이 비너스’, ‘내일 그대와’, ‘키친’ 등의 작품에서 열일 행보를 이어간 그는 ‘보좌관’으로 오랜만에 안방극장을 찾았다. 

최근 신민아는 ‘보좌관’에 출연해 한층 성숙해진 연기로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그가 출연한 ‘보좌관’은 스포트라이트 뒤에서 세상을 움직이는 리얼 정치 플레이어들의 위험한 도박. 권력의 정점을 향한 슈퍼 보좌관 장태준의 치열한 생존기를 그린 작품. 

극중 신민아는 비례대표 초선 의원이자 유리천장에 도전하는 정치인 강선영 역으로 분해 당당한 매력을 선보였다. 신민아를 비롯해 이정재-김갑수-정진영-김동준-이엘리야 등이 출연해 몰입도 넘치는 연기와 스토리로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던 ‘보좌관’은 시즌2로 시청자를 찾고 있다. 

‘보좌관 시즌 2’는 금빛 배지를 거머쥔 국회의원 장태준의 위험한 질주, 그 치열한 여의도 생존기를 그릴 예정이며 매주 월, 화 오후 9시 30분 JTBC에서 방송된다. 

한편, 올해 나이 36세인 신민아는 김우빈과 공개 열애 중이다. 김우빈의 비인두암 투병에도 서로를 격려하며 4년동안 열애를 이어오고 있는 두 사람은 최근 김우빈이 ‘보좌관’ 촬영장에 커피차를 보내며 변함없는 애정을 과시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