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연애의 맛 시즌3’ 김유지, 공개열애 후 행복한 미소 '직업은?'…정준 이혼 루머 무엇?

  • 김현서 기자
  • 승인 2019.11.28 07:0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연애의 맛 시즌3’ 정준과 공개열애 중인 김유지가 일상을 공개했다. 

최근 김유지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맛있는거 먹구 신나땃”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유지는 활짝 미소를 지으며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연예인 버금가는 그의 미모에 시선이 쏠리고 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남자답고 멋진 정준씨와 이뿌고 러블리한 유지씨 늘 응원할꺼에용”, “가슴 설렐 정도로 아름다운 미모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올해 나이 28살인 김유지는 배우로 활동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역도요정 김복주', '예능인력소' 등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다.

김유지 인스타그램
김유지 인스타그램

이와관련 김유지의 진정성 논란이 불거지자 정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김유지씨가 그 전에 방송을 하셨던 분이더라구요. 저한테는 그냥 그게 직업이셨구나. 그리고 나랑 같은 직종이구나 이정도다”라며 덤덤한 입장을 밝히기도 했다.

그는 “리얼 연애 다큐에 다른 시선은 버려주시고 그냥 순수하게 같이 연애해요”라며 “김유지씨 맘을 모르니 시청자 입장이 되네요”라고 설레는 마음을 전했다.

그 후 두사람은 공식 열애를 인정해 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앞선 시즌에서는 이필모♥서수연, 오창석♥이채은 커플을 배출해 시선을 모았다. 

'연애의 맛 시즌3'은 사랑을 잊고 지내던 대한민국 대표 싱글 스타들이 그들이 꼽은 이상형과 연애하며 사랑을 찾아가는 신개념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