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식탁의 기사-첫방’ 김수미X서효림, 방화동 불꽃백반- 익선동 불고기 감자 채전 맛집 찾아…먹방하며 감탄사 연발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식탁의 기사’ 에서는 첫 번째 맛집으로 방화동의 기사 식당을 찾았고 불꽃 백반을 먹는 모습이 그려졌다. 

26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식탁의 기사-첫방송’에서 김수미, 유민상, 허재, 정호영이 방화동의 불꽃백반 맛집을 찾아가서 먹방을 하게 됐다.

 

KBS2 ‘식탁의 기사’ 방송캡처
KBS2 ‘식탁의 기사’ 방송캡처

 

이들은 택시를 타고 이동하면서 택시기사의 추천을 받게 됐고 그곳은 방화동의 불꽃백반집이었다. 주문을 한 뒤에 셀프반찬을 담았는데 김수미는 “고추를 된장에 찍어먹는게 가장 좋다”라고 했고 사장님은 “배가 고파도 오랫동안 끓여야 맛을 느낄 수 있다”라고 말했다.

유민상과 김수미, 정호영, 허재는 불꽃백반을 본격적으로 맛 보게 됐고 서효림도 합류해서 함께 먹방을 하게 됐다. 불고기는 고추장 양념과 양념게장의 조화로움을 갖추고 있어서 모두에게 감탄사를 멈추지 않게 했다.

또 택시 기사가 알려 준 맛집으로 익선동 식당을 찾게 됐다. 이곳은한식을 새롭게 재해석한 퓨전 메뉴와 한옥에 현대적인 멋을 더한 퓨전 요리 식당에서는 닭볶음탕, 굴밥, 단호박 머스터드 오겹살, 불고기 감자채 전 등을 먹으면서 시청자들에게 감탄사를 자아내게 했다. 

‘식탁의 기사’는 '맛집 내비게이터' 택시 기사들이 추천하는 맛집의 음식들을 먹어보고 가장 잘 팔리는 최고의 메뉴를 간편식으로 완성해보는 프로그램이다. 

KBS2 에서 방송된 예능프로그램 ‘식탁의 기사’는 화요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