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정시아, 시아버지 백윤식에 “만취한 채 몹쓸 모습 보여드렸다”

  • 유혜지 기자
  • 승인 2019.11.26 09:2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혜지 기자] 정시아가 남편 백도빈과 시아버지 백윤식과의 웃지 못할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지난 2017년 방송된 SBS '싱글라이프'에는 정시아가 특별 게스트로 출연해 9년차 부부 일상을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정시아는 "처음 남편 백도빈을 극중 상대역으로 만났는데 제가 인터넷으로 찾아보고 안하겠다고 했다"며 "그런데 실제로 만나보니 실물이 더 좋았고, 주변을 배려하는 모습에 호감을 느꼈다"고 말했다.

정시아/매니지먼트 구, 여성동아
정시아/매니지먼트 구, 여성동아

이어 "결혼 전 촬영장에 지금 시아버지인 백윤식 선배님이 오셨는데 제가 큰 실수를 했다"며 "술을 정말 많이 먹고 울기도 하고 웃기도 하고, 안기도 하고 몹쓸 모습을 많이 보여드렸다"고 덧붙였다.

정시아는 "결혼후에는 남편(백도빈)이 30년동안 '백윤식의 아들'로 살아왔는데, 이제는 '정시아의 남편'으로 살고 있다고 분통을 터트렸다"고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정시아는 "신혼 초에는 제가 요리를 못해서 실수가 많았다"며 "할 줄 아는 음식이 적어 아버님께 매일 정성껏 라면을 끓여드렸다. 아무 말씀도 안 하시길래 라면을 좋아하시는 줄 알았다. 라면을 주 종목으로 대접했다. 그런데 어느 날 아버님이 '라면 원 없이 먹어보는구나' 하시더라"라고 말해 뒤늦게 속마음을 알아챘다고 전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