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영화 ‘백두산’ 하정우, 정우성과 함께 나이 잊은 완벽한 비율 뽐내…‘개봉일+손익분기점은?’

  • 김아현 기자
  • 승인 2019.11.25 17:0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아현 기자] ‘백두산’ 하정우가 인스타그램을 통해 근황을 전했다. 

지난달 30일 하정우의 소속사 워크하우스 컴퍼니 공식 인스타그렘에는 "아니... 사진 가운데서 광채가 나는데요..#하정우 x #정우성 때문이겠죠?"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루이비통 행사에 참석한 하정우와 정우성의 모습이 담겨있다. 세월을 거스르는 외모로 완벽한 비율을 뽐내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는 하정우와 정우성의 케미는 감탄을 자아낸다. 

하정우 소속사 워크하우스컴퍼니 공식 인스타그램
하정우 소속사 워크하우스컴퍼니 공식 인스타그램

이에 팬들은 "정우오빠 사랑해요 진짜", "하정우님 왕팬이고 정우성님 실제로 보곤 너무 멋지더라고요~~~~~~", "한꺼번에 두분을 볼수있네요 멋져요!"등 하정우와 정우성의 만남에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1978년생으로 올해 나이 42세인 하정우는 자신의 에세이집 ‘걷는 사람 하정우‘를 출간해 작가로서도 활동을 해오고 있다. 또한 그는 유튜브 ‘하정우의 걷기 학교‘를 통해 황보라, 이선균, 김남길, 주지훈과의 케미를 보여주는 등 자주 볼 수 없는 일상적인 모습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하정우의 동생 차현우는 배우 황보라와 7년간 열애 해왔다고 알려졌으며 현재 결혼은 하지 않은 상태다. 

한편 하정우는 영화 ‘백두산‘에서 한반도의 운명이 달려있는 비밀 작전에 투입되는 '조인창' 역을 맡았고 배수지는 조인창의 아내이자 재난에 맞서 살아남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최지영' 역을 맡아 부부로 호흡한다.

배급사 CJ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영화 ‘백두산‘ 개봉일은 12월 19일로 알려졌다. 순수 제작비에만 약 260억 원이라는 금액이 투자되면서 영화 ‘백두산‘의 손익분기점은 약 730만 명이다. 

지난 9월 크랭크인한 영화 ‘보스턴 1947’로 임시완과 호흡을 맞추고 있는 하정우는 손기정 선수 역을 맡아 열연하는 등 쉼없는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