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공식입장] 바이브-임재현-전상근 이어 송하예, 소속사 더하기미디어 측 “음원 차트 사재기 의혹 전혀 사실무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가수 송하예가 사재기 의혹 관련해 공식입장을 밝혔다.

그룹 바이브, 가수 임재현에 이어 송하예도 '음원 사재기' 발언을 한 블락비 박경을 상대로 법적대응을 예고했다.

앞서 박경은 24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바이브처럼 송하예처럼 임재현처럼 전상근처럼 장덕철처럼 황인욱처럼 사재기 좀 하고 싶다"고 글을 올렸다. 박경은 현재 음원차트 상위권에 포진된 가수들을 '음원 사재기'한 가수로 규정해 공개 저격했고, 이는 논란이 됐다.

송하예 소속사 더하기미디어 측은 25일 "지난 24일 모 가수에 의해 제기된 당사 아티스트 관련 사재기 의혹에 대한 공식입장 전달 드립니다"라며 "우선 거론된 송하예 관련 음원 차트 사재기 의혹에 관해서는 전혀 사실무근임을 알려드립니다. 당사와 송하예는 모 가수의 발언에 대한 허위사실 유포 및 명예훼손에 관해 법적절차에 따라 강경대응을 취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송하예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송하예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임재현, 바이브 측도 박경을 상대로 법적대응을 예고했다. 임재현 측은 "지난 11월 24일 박경씨가 제기하신 저희 아티스트 관련 사재기 의혹에 대해서 전혀 사실무근임을 알려드린다"면서 "박경씨가 그런 범법자를 지칭하며 저희의 명예를 훼손하는 행위를 공개적으로 하신 것에 심각한 유감을 표하며, 저희  당사는 허위 사실 유포에 대한 책임을 묻고 법률검토를 통해 강경대응 할 것임을 알려드린다"고 입장을 밝혔다.

바이브 소속사 메이저나인 측도 "바이브의 실명을 거론하며 악의적인 발언을 한 모 가수에 대한 공식입장을 전한다"라며 "해당 논란을 바로잡기 위해 앞으로 법적 절차에 따라 강경대응 할 것 임을 밝힌다"고 했다.

또한 전상근 소속사 측은 "저희 아티스트에 대한 사재기 의혹은 전혀 사실무근임을 말씀드린다. 해당 가수가 사실관계 확인 없이 당사의 아티스트를 공개적으로 지칭하며 명예를 현저히 훼손한 것에 대해 매우 유감을 표하며, 당사와 전상근은 허위사실 유포 및 명예훼손에 대해 법률적 검토를 거쳐 강경대응할 방침이다. 또한 현재 온라인 상에 지속되는 소속 아티스트에 대한 악의적 비방 및 허위사실 유포에 대해서도 추가적으로 자료를 취합한 뒤 강력하게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했다.

송하예 소속사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송하예 소속사 더하기미디어입니다.

지난 24일 모 가수에 의해 제기된 당사 아티스트 관련 사재기 의혹에 대한 공식입장 전달 드립니다. 

우선 거론된 송하예 관련 음원 차트 사재기 의혹에 관해서는 전혀 사실무근임을 알려드립니다. 당사와 송하예는 모 가수의 발언에 대한 허위사실 유포 및 명예훼손에 관해 법적절차에 따라 강경대응을 취할 것입니다.  

현재 송하예는 온라인상에 지속되고 있는 논란에 의해 정신적인 피해를 입고 있습니다. 사실무근인 발언으로 당사와 소속 아티스트의 명예를 훼손한 사실에 대해 깊이 유감을 표합니다.

추후에도 당사는 근거 없는 허위사실 유포, 악의적인 비방으로 인해 법적 대응 대상이 될 경우 선처와 합의 없는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입니다.

당사는 앞으로도 소속 아티스트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 할 것이며, 소속 아티스트 송하예를 사랑해주시고 응원해주시는 모든 팬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