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썸바디 2’ 코코소리 김소리, 인스타그램 속 청순 요정美… ‘믹스나인’ 시절과 똑같네

  • 박정민 기자
  • 승인 2019.11.22 15:3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썸바디 2’에 출연 중인 코코소리 김소리가 근황을 공유해 눈길을 끈다. 

최근 김소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소리의 BFF 채널 구독자가 10,000명이 넘었네요!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소리는 새하얀 민소매 원피스를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 작은 키와 사랑스러운 비주얼이 요정미를 물씬 풍겼다. 

누리꾼들은 “너무 예뻐요 강정무 김소리 밉니다”, “언니도 썸 꼭 성공했으면 좋겠어요”, “완전 요정 같음”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김소리 인스타그램

올해 나이 30세인 김소리는 코코소리, 리얼걸프로젝트로 얼굴을 비췄으며 과거 JTBC ‘믹스나인’에서 양현석에게 악평을 받아 안타까움을 자아내기도 했다. 현재 그는 솔로로 활동 중이며 최근 방송을 시작한 Mnet ‘썸바디 2’에 닉네임 ‘소저씨’로 출연해 뜨거운 화제를 모으고 있다. 

그는 “나이도 한 살, 한 살 먹어가면서 이제 연애를 해도 되지않을까라는 생각이 들었다”며 출연 이유를 밝혔다. 이어 서로에게 좋은 영향을 끼칠 수 있는 사람을 이상형으로 꼽아 눈길을 끌었다. 

김소리는 ‘썸바디 2’에서 강정무-윤혜수와 삼각 러브라인을 그리며 몰입도를 높이고 있다. 이에 세 사람의 사랑이 어디로 향할지 시청자의 관심이 뜨겁다. 

김소리가 출연한 ‘썸바디 2’는 다시 한번 설렘이 춤출 시간. 춤 愛 빠진 댄서들의 짙은 사랑을 그린 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오후 8시 Mnet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