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괴팍한 5형제’ 세븐틴(SEVENTEEN) 부승관, “생리현상 OK” 연애관 공개…‘와이파이처럼 종잡을 수 없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서영 기자] ‘괴팍한 5형제’에 합류한 막내 부승관이 ‘괴팍한 연애관’을 공개해 화제다. 

21일 방송되는 JTBC ‘괴팍한 5형제’ 4회에서는 드디어 완전체를 이룬 5형제 박준형, 서장훈, 김종국, 이진혁, 부승관과 함께 박소현, 강승현이 게스트로 출연하는 가운데, 부승관이 종잡을 수 없는 연애관을 밝혔다.

이날 방송에서 5형제는 완전체로 첫 번째 ’줄 세우기’를 펼쳐 관심을 모았다. 이날 주제는 ‘2030 커플들이 줄 세운 ‘내 연인에게 깨는 순간’ 순서 맞추기’로 각 후보는 ‘맞춤법 파괴’, ‘방귀와 트림’, ‘SNS 허세’, ‘마마걸과 마마보이’, ‘과한 장난’이었다. 이에 5형제는 본인들의 연애관을 드러내며 화끈한 논쟁을 벌였다. 

JTBC ‘괴팍한 5형제’
JTBC ‘괴팍한 5형제’

특히 막내 부승관은 자신만의 독특한 연애관을 고백했다. 그는 ‘맞춤법 파괴’ 항목을 가리키며 “저는 맞춤법 틀리는 것에 민감한 편”이라고 말했다. 이때 제 발 저린 ‘원조 맞춤법 파괴자’ 박준형은 “그럼 나랑 연락 못 하는 거냐”고 울컥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박준형은 ‘자신은 연인이 맞춤법을 틀려도 신경 안 쓴다’며 쿨한 태도를 보이다가도 “영어 스펠링 틀리는 건 좀 깬다. 이래 봬도 내가 미국 살 땐 스펠링 콘테스트 나가서 전국 1등을 한 적도 있다”고 자랑, 간헐적 너그러움으로 폭소를 유발했다. 이에 부승관 역시 “맞춤법에는 엄격하지만 생리현상에는 관대하다”고 주장하며 특이한 연애관을 고백,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이에 박준형, 서장훈, 김종국, 이진혁, 부승관 5형제 완전체의 첫 번째 줄 세우기 논쟁과 이 가운데 드러날 새로운 막내 부승관의 괴팍한(?) 연애관에 궁금증이 수직 상승한다. 

본격 논쟁 토크쇼 JTBC ‘괴팍한 5형제’는 21일 오후 밤 11시에 방송된다. 

부승관은 1998년생으로 올해 나이 22세다. 그가 몸담은 세븐틴(SEVENTEEN)의 데뷔일은 2015년 5월 26일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