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나영석 PD, 유튜브 라이브서 “달나라 여행, 8,000억원 들어…외화 낭비 막아달라” 호소…‘채널 십오야’ 구독취소 행진 이어져

  • 이창규 기자
  • 승인 2019.11.21 03:0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나영석 PD가 유튜브 채널 '채널 십오야'의 구독을 취소해달라고 호소해 눈길을 끈다.

나PD는 20일 밤 '채널 십오야'서 '100만 구독자 돌파 기념 축하 파티 겸 구독 취소 독려 캠페인을 위한 긴급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그는 구독자가 100만명을 돌파할 시 달나라에 가겠다는 공약을 내걸었고, 실제로 100만 구독자를 달성하게 됐다.

이에 나영석 PD는 "기한이 마지막 방송시 구독자가 100만 이상이면 달나라에 가는 것이었다. 아직 48시간이 남았다"며 "여러분께 작은 부탁을 하려고 한다. '사랑한다면 취소하세요 캠페인'을 시작하겠다"고 입장을 밝혔다.

채널 십오야 유튜브 채널
채널 십오야 유튜브 채널

그는 '신서유기7'의 신효정 PD가 탈모를 호소하고 있다며 "외화 8,000억을 낭비하지 않을 수 있도록 도와달라. 캠페인 잘 부탁드리겠다"고 호소했다.

은지원, 피오, 규현, 송민호, 이수근 등이 이미 구독을 취소했다고 밝힌 그는 여러가지 구독취소 공약을 내걸었다.

그가 밝힌 구독취소 공약만 해도 (장소를 가리지 않고)입수, 그랜절, 남극 입수, 펭수와의 콜라보로 남극행, 사인회, 일주일 내내 팬미팅, 삭발 등이 있다.

때문에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구독 취소를 진행 중이며, 21일 오전 3시 기준 구독자는 99만 7,000여명까지 떨어졌다.

그러나 구독 취소 공약을 남발한 것 때문에 네티즌들은 "입방정을 수습하기 위한 새로운 입방정", "남극 가는 것도 외화 아니냐", "펭수 살던 곳으로 돌려보내주자" 등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추천기사